상단여백
HOME 소비자 소비자TV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주문, 앱카드로도 결재한다삼성카드-KIS정보통신 '맞손'…'스마트오더' 고속도로 휴게소 도입
  • 김명화 기자
  • 승인 2018.04.12 10:17
  • 댓글 0

[한국농어촌방송=김명화 기자] 앞으로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대기 없이 음식을 주문하고 앱카드로 바로 결제할 수 있다. 

12일 삼성카드는 KIS정보통신과 손잡고 O2O 주문 및 결제 서비스인 ‘스마트오더’를 8개 고속도로 휴게소에 도입했다고 밝혔다.

스마트오더는 주문을 위한 대기 없이 모바일로 간편하게 음식을 주문하고 수령할 수 있는 서비스로 고객이 모바일을 통해 쉽게 메뉴를 선택하고 앱카드로 결제할 수 있다.

삼성카드는 스마트오더를 △강릉(서창, 강릉 방면) △망향(부산방면) △원주(부산, 춘천 방면) △천안(서울 방면) △옥천(부산 방면) △경산(서울 방면) 등 총 8개의 고속도로 휴게소에 도입했다.

먼저 고객이 휴게소로 진입하면 비콘 기술을 활용해 삼성카드 고객의 스마트폰에 방문한 휴게소의 매장정보 및 메뉴판 등을 보여준다.

고객은 메뉴를 모바일을 통해 쉽게 확인하고 선택할 수 있다. 메뉴 선택 후 삼성앱카드를 통해 간편하게 결제까지 한 번에 가능하기 때문에 매장 계산대에 방문해 주문과 결제를 위해 기다릴 필요가 없다.

결제를 완료하면 주문대기번호가 모바일로 제공되며, 이후 매장 디스플레이 등을 통해 본인의 대기번호를 확인한 후 음식을 수령하면 된다. 고속도로휴게소 스마트오더 서비스는 삼성앱카드 우측 상단 메뉴에서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삼성카드는 스마트오더 고속도로 휴게소 도입을 기념해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4월 30일까지 8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스마트오더를 이용해 6000원 이상 결제하는 고객에게 1000원의 현장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스마트오더의 고속도로 휴게소 도입으로, 고객 편의성은 높아지고 매장 입장에서도 주문 및 계산 업무 등이 효율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혁신적인 디지털 서비스를 지속 제공해 미래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명화 기자  rep02@ctvkorea.com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