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기업/산업 단체/협회
(사)대한영양사협회 조영연 회장 “생애주기별 영양사·영양교사·임상영양사 배치돼야”한국농어촌방송 '진한농(農)담‘ 조영연 회장편, 오는 30일 방영
  • 정지혜 기자
  • 승인 2018.05.25 13:31
  • 댓글 0

전국민 생애주기별 올바른 영양교육 수혜 위해 영양사 등 적정인원 배치 필요성 제기

[한국농어촌방송=정지혜기자] (사)대한영양사협회 조영연 회장은 한국농어총방송 ‘진한농(農)담’에 출연해 대양영양사협회가 나아가야 할 방안을 이야기했다.

(사)대한영양사협회는 1969년 창립 이래 곧 50주년을 맞이하는 협회로 국내 유일의 영양사 단체로서 영양사의 권익 옹호와 전문성 증진을 위한 다양한 정책과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사)대한영양사협회 조영연 회장이 진한농(農)담에 출연했다

작년 11월 제 24대 신임회장에 당선된 조영연 회장은 “35년간 영양사로 재직하면서 우리 협회에서 실시하는 법정교육 및 전문영양사 교육과정을 등을 통해 전문성을 키울 수 있었다”며 “그동안 받은 지원과 혜택을 후배들에게 제시하고 정책화하여 영양사들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지난 50여년 동안 산업체 영양사를 근간으로 태동되어 이제는 산업체 뿐 아니라, 영유아, 학교, 병원, 보건소, 군대, 교정 등 국민의 전 생애에서의 단체급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이를 근간으로 전 생애에 걸친 영양교육, 질병치료뿐만 아니라 합병증 예방 및 질병예방을 위한 영양교육도 확대해나가고 있다”고 협회를 소개했다.

특히 조 회장은 영양사협회가 영양전문가로서 전 국민의 건강한 100세를 위해 기여하기 위해서는 전 생애주기별 맞춤형 영양교육이 이루어지도록 제도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조 회장은 “모든 영유아 어린이집, 산업체, 보건소, 군대, 교정시설 등의 단체급식소에 영양사 배치, 모든 학교에 영양교사 배치, 모든 병원 및 의원에 임상영양사 배치 등이 이루어지기를 바란다”며 “영양전문가로서 충분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적정한 인원 배치와 처우가 확립되어 모든 국민이 건강한 급식과 올바른 영양교육을 받으실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정지혜 기자  rep01@ctvkorea.com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