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의도 법안
행자부, 지방공기업 블라인드 채용 속도663개 지방 출자·출연기관 포함한 지방공공기관 전체 확대 시행
  • 김수인 기자
  • 승인 2017.07.14 09:59
  • 댓글 0
▲ 김부겸 행정자치부 장관

[한국농어촌방송=김수인 기자] 지방공기업과 지방 출자·출연기관이 편견 없는 인재 육성에 앞장선다.

행정자치부(장관 김부겸, 이하 행자부)는 ‘블라인드 채용(정보 가림 채용)’을 149개 지방공기업에 이어, 663개 지방 출자·출연기관을 포함한 지방공공기관 전체로 확대 시행하는 지침(가이드라인)을 배포했다.

정부는 지난 5일 대통령 지시 후속 조치로 '평등한 기회, 공정한 과정'을 위한 ‘블라인드 채용’ 추진방안을 발표한 바 있다.

이 내용에 따르면, 행자부는 8월부터 지방공기업이 ‘블라인드 채용’을 차질 없이 실천할 수 있도록 지침을 마련토록 됐다.

이번 지침에서는 자치단체의 평가를 받는 663개 지방 출자·출연기관도 지방공기업을 준용하여 자치단체별로 교육 후 9월부터 이행토록 권고하고 있다.

행자부와 고용노동부는 합동으로 지방공기업 인사담당자 교육을 통해 ‘지방공기업 블라인드 채용 지침’을 12일 14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안내하였다. 교육에는 지방공기업 인사담당자, 자치단체 공기업 및 출자·출연기관 담당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교육은 ‘블라인드 채용’ 추진방안에 대한 정책을 안내하고, 세부적인 실천방안을 설명하기 위한 것으로, 인적사항 증빙서류에 대한 요구 절차, 실력평가, 자문상담(컨설팅) 사례발표를 통해 지방공기업에서 바로 적용할 수 있도록 했다.

변성완 행자부 지역경제지원관은 “‘블라인드 채용’은 재능 있는 사람들이 출신학교나 출신지에 대한 편견으로 탈락되어서는 안 되도록 하는 것”이라며 “149개 지방공기업과 663개 지방 출자·출연기관에서 적극 실천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수인 기자  ynym123@newskr.kr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