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찬가게 창업 브랜드 ‘오레시피’, 드라마 ‘내일도맑음’ 제작 협찬 진행해 눈길
상태바
반찬가게 창업 브랜드 ‘오레시피’, 드라마 ‘내일도맑음’ 제작 협찬 진행해 눈길
  • 김규석 기자
  • 승인 2018.09.27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재료로 매일 직접 만드는 200여 가지의 다양한 반찬군을 선보이는 반찬가게 창업 브랜드 오레시피가 KBS 1TV 일일 드라마 ‘내일도맑음’에 제작 협찬을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드라마 ‘내일도맑음’은 매일 저녁 8시 25분에 방영되는 일일드라마로 현실적인 요소들을 통해 재미와 공감을 이끌어내며 높은 시청률을 기록 중에 있다.

건강밥상에 대한 소비자들의 최신 니즈를 공략하고 있는 반찬가게 브랜드 오레시피는 매일경제 100대 프랜차이즈에 4년 연속 선정된 바 있다. 오레시피는 식품회사 ㈜도들샘을 본사로 두고 2만㎡ 규모의 국내 반찬 생산 라인을 갖췄다. 본사에서 70% 완제품과 재료를 씻거나 다듬을 필요 없는 30%의 반제품을 제공해 가맹점주의 요리 실력이 부족하더라도 매장 운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하고 있다.

오레시피 측은 "소규모 매장을 트렌디하고 개성 있는 카페형 인테리어로 구성하고, 공격적이고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가맹점의 매출 증진을 돕고 있다"며 "초보창업자를 위한 지원프로그램으로 월 1회 가맹점 운영 상태에 따라 슈퍼바이저를 파견해 매장 운영을 돕는다. 별도의 가맹점 요청이나 고객 불만족 접수 시에도 슈퍼바이저를 상시 파견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오레시피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서울 대치동 학여울역 SETEC전시장에서 열리는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에 참가해 예비창업자들에게 브랜드 경쟁력을 알리고 실질적인 창업혜택 및 정보를 제공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