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권
[무안] 생활 속 안전위험 요소 점검의 날…안전문화 정착재래시장 방문객, 상인 대상…민간단체 참여해 홍보 활동 전개
  • 김대원 기자
  • 승인 2019.02.12 11:28
  • 댓글 0
무안군 주관으로 민간단체에서 일로 재래시장을 방문해 국가안전대진단 홍보물을 전달하며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사진제공=무안군)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김대원 기자] 무안군은 11일 일로재래시장에서 제276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안전점검의 날 행사는 무안군 주관으로 안전보안관, 안전관리자문단 등 관련 민간단체가 함께 참여해 국가안전대진단 홍보와 시장 주변 시설들을 점검했다.

이와 함께 장날을 맞아 추운 날씨에도 시장을 방문한 방문객들과 상인들에게 따뜻한 핫 팩과 함께 국가안전대진단 홍보물을 전달하며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김산 무안군수는 “군민의 안전을 위해 재난예방을 최우선에 두며 매달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통해 안전수칙 등을 홍보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9 국가안전대진단’은 오는 18일부터 4월 19일까지 61일간 진행된다.

 

 

김대원 기자  rbs04@ctvkorea.com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