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광양시, 고품질 쌀 생산 위해 상자모 공급
상태바
[광양] 광양시, 고품질 쌀 생산 위해 상자모 공급
  • 위종선 기자
  • 승인 2019.05.07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억7000만 원 투입, 6월 중순까지 농가 신청 전량 26만3792상자 공급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위종선 기자] 광양시(시장 정현복)는 본격적인 모내기 철을 맞아 적기에 모내기가 이뤄질 수 있도록 현대화·자동화된 벼 육묘장에서 생산된 건실한 상자모를 공급한다.

광양시 벼 육묘장에서 생산하고 있는 상자모(제공=광양시청)

이번 사업은 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에 따른 농촌일손부족 현상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 2010년부터 시 특수시책으로 벼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올해 3억7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농가에서 신청한 새일미 단일 품종 26만3792상자 전량을 공급한다.

그동안 시는 모 이앙시기가 한정돼 상자모 공급 희망 시기가 5월 25부터 6월 10일까지 집중돼 육묘업자와 벼 재배농가 간 원만한 이앙시기를 조정해 벼 조기재배 단지를 우선으로 지난 3일 계획량 대비 약 6% 정도인 1만5000상자를 공급했다.

또 오는 13일부터 상자모를 본격적으로 공급을 시작해 6월 중순까지 순조롭게 공급할 계획이다.

우미자 친환경농업팀장은 “그동안 상자모 공급을 통해 벼 재배 노동력의 20%를 절감할 수 있어 농가의 고령·영세화로 인한 농촌의 부족한 일손과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켜 영농의지를 고취시키고 있다는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는 쌀 생산의 안정적인 기반 확충을 위해 지속적으로 상자모 공급 지원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