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의 생선’ 명태, 전국 매장서 약 10~30% 할인 판매
상태바
‘민족의 생선’ 명태, 전국 매장서 약 10~30% 할인 판매
  • 이경엽 기자
  • 승인 2019.05.16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 수산물 가격안정 위해 정부비축 수산물 1만1659톤 방출
수산시장 생선 (사진=연합뉴스)

[한국농어촌방송=이경엽 기자] 내달 초까지 명태, 고등어, 오징어, 갈치, 참조기 등 생선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찾아온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어한기 등을 맞아 오는 17일부터 내달 6월 11일까지 26일간 정부비축 수산물 1만1659톤을 시장에 방출한다.

품목별 방출량은 명태 9403톤, 고등어 1012톤, 오징어 524톤, 갈치 616톤, 참조기 104톤이다. 해양수산부는 방출기간 동안 가격 변동상황과 수급여건을 고려하여 방출 물량을 탄력적으로 조정할 계획이다.

이번에 방출하는 정부비축 수산물은 소비자들이 직접 구매할 수 있는 전국 주요 전통시장에 우선 공급하고, 대형유통업체에 배정한 후 남은 양은 도매시장 또는 전자입찰(B2B)에 배정할 계획이다.

방출 수산물은 품목별 권장 판매가격이 지정되어 있어 시중 가격보다 약 10~30% 낮은 가격에 공급하며,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해양수산부는 전통시장과 마트 등을 대상으로 방출된 품목들이 권장 판매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는지를 점검하여 수산물 가격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이다.

황준성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국산 수산물 생산이 감소되는 시기인 5월에 정부비축 수산물을 공급하여 우리 소비자들이 고품질의 수산물을 적정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