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농가 소득 올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사활
상태바
[홍성] 농가 소득 올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사활
  • 송다영 인턴기자
  • 승인 2019.05.20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품종 홍삼 마늘 전국 최대 재배, 클로렐라 농법 접목, 한우 육포 출시 등

 [한국농어촌방송=송다영 인턴기자] 충남 홍성군이 농가의 소득을 올릴 수 있는 대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잇달아 성공하고 있다.

 홍성군은 농산물의 경우에는 신기술 접목, 축산물의 경우는 가공품 개발 쪽으로 큰 가닥을 잡고 농가 부가가치 창출에 나서기로 했다.

홍성군 홍삼 마늘(사진=홍성군 제공)

 홍성군은 전국 최초로 농촌진흥청 신품종 보급사업의 일환인 홍삼 마늘 시범 재배에 성공했다. 이후 현재 전국 최대 재배 규모인 100여 농가 8ha가량의 면적으로 확대 보급하고 있다.

 또한 홍성군은 ‘클로렐라 농법’의 작물 적용에도 성공하며 친환경 농법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클로렐라 딸기(사진=홍성군 제공)

 클로렐라는 광합성을 하는 녹조류로 홍성군이 전국 최초로 선보였다. 클로렐라는 이산화탄소, 물, 빛, 미량원소만 있으면 무한으로 번식할 수 있다. 또한 단백질과 미네랄, 비타민 등 식물에 필요한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친환경농업에 적용할 수 있다.

 홍성군은 현재 산란계에 친환경 유기농 자재인 클로렐라 급여를 통해 차별화된 기능성 계란인 클로렐라 상품을 개발했다. 이어 딸기, 감자, 과수 등에도 클로렐라 농법을 성공시켰다.

 홍성군은 클로렐라 농법이 웰빙을 중시하는 소비풍토에 맞춰 소비자의 기호를 끌어낼 수 있다는 판단을 내려 클로렐라를 전 농산물 대상으로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홍성한우 육포(사진=홍성군 제공)

 또한 홍성군은 홍성 특산물인 한우를 이용한 홍성한우 육포를 출시했다.

 홍성한우 육포는 앞으로 전국 농협하나로마트를 통해 유통될 예정이다. 앞다리살, 사태, 우둔 등 지방이 적고 단백질 함유량이 높은 살코기 부위를 활용해 그 맛을 한층 더 한 것이 특징이다.

 홍성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가 소득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신제품 및 신기술을 출시하고 이를 확대보급하기 위해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