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빅데이터분석 ] 지방은행 2019년 6월 브랜드평판...1위 부산은행, 2위 대구은행, 3위 경남은행
상태바
[ 빅데이터분석 ] 지방은행 2019년 6월 브랜드평판...1위 부산은행, 2위 대구은행, 3위 경남은행
  • 김규석 기자
  • 승인 2019.06.14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은행 브랜드 2019년 6월 빅데이터 분석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2019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부산은행 2위 대구은행 3위 경남은행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대한민국에서 사랑받는 지방은행 브랜드인 부산은행·경남은행·대구은행·광주은행·전북은행·제주은행에 대해서 브랜드 평판분석을 하였다. 6개 지방은행 브랜드에 대해서 2019년 5월 12일부터 2019년 6월 13일까지의 지방은행 브랜드 빅데이터 26,266,55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를 알아냈다. 지난 2019년 5월에 발표한 지방은행 브랜드 빅데이터 23,884,104개와 비교해보면 9.98%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사회공헌가치로 나누게 된다.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와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 CEO지수 로 브랜드평판 분석하였다.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알고리즘 사회공헌지수를 강화하면서 금융소비보호 관련지표를 포함하였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은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의 출처와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 이슈에 대한 커뮤니티 확산, 콘텐츠에 대한 반응과 인기도, 커뮤니티 점유율, 사회 공헌도를 측정할 수 있다.​

지방은행 브랜드 2019년 6월 빅데이터 분석

2019년 6월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순위는 부산은행, 대구은행, 경남은행, 광주은행, 제주은행, 전북은행 순이었다.​

1위, 부산은행 ( 대표 빈대인 ) 브랜드는 참여지수 662,164 미디어지수 2,202,018 소통지수 606,648 커뮤니티지수 1,878,765 사회공헌지수 605,548 CEO지수 494,12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449,269가 되었다. 지난 2019년 5월 브랜드평판지수 5,513,617와 비교해보면 4.96% 상승했다.​

2위, 대구은행 ( 대표 김태오 ) 브랜드는 참여지수 733,709 미디어지수 2,120,433 소통지수 857,561 커뮤니티지수 1,680,406 사회공헌지수 514,804 CEO지수 412,27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 6,319,188가 되었다. 지난 2019년 5월 브랜드평판지수 6,192,006와 비교해보면 2.05% 상승했다.​

3위, 경남은행 ( 대표 황윤철 ) 브랜드는 참여지수 270,895 미디어지수 1,176,378 소통지수 974,185 커뮤니티지수 1,259,664 사회공헌지수 513,237 CEO지수 296,20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 4,490,567가 되었다. 지난 2019년 5월 브랜드평판지수 3,530,124와 비교해보면 27.21% 상승했다.​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9년 6월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부산은행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저축은행 브랜드 카테고리 빅데이터 분석을 해보니 지난 2019년 5월에 발표한 지방은행 브랜드 빅데이터 23,884,104개와 비교해보면 9.98% 증가했다. 세부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29.49% 하락, 브랜드이슈 0.71% 하락, 브랜드소통 19.19% 상승, 브랜드확산 8.30% 상승, 브랜드공헌 66.70% 상승, CEO평가 9.15% 상승했다." 라고 평판분석했다.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 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9년 5월 12일부터 2019년 6월 13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