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카드뮴 기준치 초과’ 미국산 아보카도 판매중단
상태바
식약처, ‘카드뮴 기준치 초과’ 미국산 아보카도 판매중단
  • 송다영 기자
  • 승인 2019.08.0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일통상’의 7월 4일 포장일자 제품

[한국농어촌방송=송다영 기자] 독특한 식감과 함께 다이어트 식품으로 알려져 인기인 아보카도 제품에서 카드뮴이 검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수일통상이 수입판매한 미국산 아보카도에서 카드뮴이 기준(0.05 mg/kg 이하) 초과검출(0.12 mg/kg)돼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한다고 밝혔다.

판매중단 조치된 아보카도 (사진=식약처 제공)
판매중단 조치된 아보카도 (사진=식약처 제공)
판매중단 조치된 아보카도 (사진=식약처 제공)
판매중단 조치된 아보카도 (사진=식약처 제공)

회수 대상은 포장 일자가 201974일인 제품이다.

식약처는 관할 지방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고,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할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