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색포도상구균 검출‘빙과’제품 회수 조치
상태바
황색포도상구균 검출‘빙과’제품 회수 조치
  • 송다영 기자
  • 승인 2019.08.09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2월 15일 제조 '젤리콕콕' 제품
젤리콕콕(사진=식약처 제공)
젤리콕콕(사진=식약처 제공)

[한국농어촌방송=송다영 기자] 빙과류 제품에서 식중독균이 발견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식품제조가공업체 동그린주식회사가 제조한 ‘젤리 콕콕 딸기’ 제품에서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돼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한다고 밝혔다.

회수 대상은 제조일자가 2019년 2월 15일로 표시된 제품이다.

식약처는 관할 지자체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고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촌진흥청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