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부산테크노파크-(주)스마트팜센터, 파트너 업무 협약식 체결
상태바
(재)부산테크노파크-(주)스마트팜센터, 파트너 업무 협약식 체결
  • 한수미 기자
  • 승인 2019.08.21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 기반 사물인터넷 스마트팜 농업플랫폼 구축 사업 확산 기대
㈜스마트팜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재)부산테크노파크-㈜스마트팜센터 파트너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양사의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재)부산테크노파크 스마트해양기술단장 천상철, ㈜스마트팜센터 조만호 대표.
(왼쪽부터) (재) 천상철 부산테크노파크 스마트해양기술단장, 조만호 ㈜스마트팜센터 대표.

[한국농어촌방송=한수미 기자] 지난 19일 (재)부산테크노파크와 ㈜스마트팜센터가 스마트팜센터 회의실에서 스마트팜 구축 사업 확장 및 스마트팜 산업 기반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파트너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스마트팜을 포함한 미래형 산업 분야 진출을 통해 지역기술혁신 거점기관을 추구해온 부산테크노파크와 AI 솔루션 제공 및 농업 플랫폼 구축을 진행 중인 스마트팜센터 간의 파트너 업무 협약을 체결한 것으로, 상호 간 강점을 통해 사업을 구체화 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았다.

부산테크노파크는 이번 협약식을 통해 그동안 추진해온 융복합 산업의 실제적 구축, 스마트팜 플랫폼 및 단지 조성, 선도 분야 R&D 지원 사업 등에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

특히 협약을 통해 부산테크노파크의 산/학/연/관 시스템으로부터 도출한 다양한 결과물들을 스마트팜 분야에 적용해 데이터 레시피 비즈니스와 농업 플랫폼 등에 융합할 것으로 이룰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스마트팜센터는 그동안 농업회사법인 팜에이트㈜, 티팜과 식물공장 렌털 사업을 위한 제품 개발 및 유통 채널 확대를 통해 농업인들과 청년농, 도시농업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해왔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산학연관 연계를 통한 스마트팜 플랫폼 구축 및 개발사업과 지속적인 R&D 시스템 확장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천상철 부산테크노파크 단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데이터 경영 기반 AI 기능을 탑재한 스마트팜 플랫폼 구축과 단지 조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며 “융복합 신사업을 통해 부산지역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일자리 창출과 기술고도화를 통한 경제 역량 강화를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조만호 스마트팜센터 대표는 “스마트팜은 도시와 농촌, 미래형 산업과 농업이 결합하는 다중 융복합 산업이기에 다양한 분야와 협력할수록 큰 시너지를 발휘 할 수 있는 열린 산업이다. 따라서 본 협약을 통해 부산 및 경남지역의 스마트팜 개발을 한 단계 발전 시켜 새로운 스마트팜 단지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며 협약의 의의를 전했다.

한편 ㈜스마트팜센터는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딥러닝을 통한 스마트팜의 완전 자동화 플랫폼 (Ag-AI Smart Farm Platform) 개념을 개발하고 이를 Arm, Arm Treasure Data, LS산전 그룹 LS 사우타㈜, 농업회사법인 팜에이트㈜, 달리웍스, 지맥스솔루션 등과 구축 중이며, 각 지역에 본부를 설립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