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팜센터-찬율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스마트팜센터-찬율 업무 협약 체결
  • 송다영 기자
  • 승인 2019.09.1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기반 스마트팜 플랫폼에 디지털 사이니지 기술 접목 스마트팜 고도화 추진
㈜스마트팜센터의 기술과 ㈜찬율의 유통망 결합으로 스마트팜 사업 활성화 기대
사진1 스마트팜센터-찬율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양사의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찬율 대표이사 안재중, ㈜스마트팜센터 조만호 대표
사진1 스마트팜센터-찬율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양사의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찬율 대표이사 안재중, ㈜스마트팜센터 조만호 대표

[한국농어촌방송=송다영 기자] ㈜스마트팜센터와 ㈜찬율이 지난 6일 스마트팜센터 회의실에서 스마트팜 고도화를 통한 스마트팜 사업 역량 강화 및 판매망 확보를 위한 파트너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서 양사는 스마트팜센터가 보유한 AI 기반의 스마트팜에 찬율의 디지털 사이니지 기술을 융복합할 계획이다. 이로 인해 스마트팜의 본연의 목적인 인공환경에 의한 데이터 기반 자동재배 능력 뿐 아니라, 시각적으로 데이터를 쉽게 인지하고, 관련 정보들을 효과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디지털 미디어 형 차세대 스마트팜의 개발 사업에 상호 협력 할 것임을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스마트팜이 농업과 기술의 융복합 산업인 만큼 기술 적용 범위를 극대화해 새로운 형태의 스마트팜 구축에 대한 의지를 표명했다. 또한 이를 통해 스마트팜의 적용 범위를 시각화가 중요한 F&B 매장, 교육기관, 박물관, 호텔, 스마트시티 등으로 넓혀, 스마트팜의 대중화와 사업 범위 확장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 하고 있다.

 또한 기술분야 협력과 함께, 판매 및 공동 마케팅 부분에 대해서도 협력 할 것을 합의했다. 특히 찬율은 전국 600 개 주요 대리점과 고객사를 가지고 있어 새로운 스마트팜이 활성화된 유통망을 통해 영향력 있게 파급되어 나갈 것을 기대하고 있다.

(왼쪽) 스마트팜센터의 규격형 미니식물공장 에스팜, (오른쪽) 사이니지 융복합형 미니식물공장
(왼쪽) 스마트팜센터의 규격형 미니식물공장 에스팜, (오른쪽) 사이니지 융복합형 미니식물공장

 조만호 스마트팜센터 대표는 “스마트팜은 미래형산업과 농업이 결합하는 다중 융복합 산업이기에 다양한 기술과 협력할 수록 큰 시너지를 발휘 할 수 있는 열린 산업이며, 그런 점에서 스마트팜센터의 Ag-AI(Agriculture Artificial Intelligence)스마트팜 플랫폼에 디지털 사이니즈 기술을 복합한 것은 스마트팜의 정의를 새롭게 할 만한 새로운 도전”이라 의의를 밝히고, “특히 디지털 시각화 부분의 협력을 통해 스마트팜이 각광받을 수 있는 사업 영역의 확장 된 것이, 어디서든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스마트팜의 완성이라는 스마트팜센터의 개발 목표에 부합하는 것 같아 더 기쁘다” 며 소감을 밝혔다.

 안재중 찬율 대표는 “본 협약은 찬율의 디스플레이 기술이 새로운 영역에 진출하여 사업과 기술의 영역이 넓혀질 수 있는 좋은 계기”라 밝히고, “경쟁력 있는 비즈니스를 이미 확보된 망에 확산할 수 있어, 판매나 마케팅에 발휘될 상호 시너지가 기대 된다”며 포부를 전했다.

 한편 찬율은,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하는 업체로서, 통합 디지털 사이니지 솔루션인 BOIM E와, 스마트 오더 솔루션인 전자메뉴판 등을 제작, 서비스하고 있으며, 반포 신세계 파미에파크 결제 시스템, 매일 유업 상하농원 테마파크 결제 시스템 등을 구축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