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진주시민축구단 단장에 황동간
상태바
[진주] 진주시민축구단 단장에 황동간
  • 강정태 기자
  • 승인 2019.09.20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무국장엔 정정규·감독엔 최청일씨 위촉
사무국 직원 3명도 선발 본격 업무 시작
진주시민축구단을 이끌어 사무국 구성이 완료됐다. 왼쪽부터 황동간 단장, 조규일 진주시장, 정정규 사무국장.
진주시민축구단을 이끌어 사무국 구성이 완료됐다. 왼쪽부터 황동간 단장, 조규일 진주시장, 정정규 사무국장.

[한국농어촌방송/경남=강정태 기자] 진주시가 진주시민축구단을 이끌어 갈 단장과 사무국장을 위촉, 감독도 선발하면서 2020년도 대한축구협회 리그 참여를 향해 한 걸음씩 나아가고 있다.

진주시는 18일 오후 시청에서 진주시민축구단 단장과 사무국장, 감독, 사무국 직원 등을 채용했다고 밝혔다.

이날 단장으로 위촉된 황동간씨는 진주시체육회 상임부회장과 축구협회 회장을 역임하였고 현재 경남도민축구 프로구단 이사로 활동 중이다. 사무국장으로 위촉된 정정규는 농협축구단 선수와 진주시체육회 사무차장, 진주시축구협회이사 등을 역임했다.

또한 감독으로 선발된 최청일씨는 일화, 현대, 전남에서 선수로 활동하였으며, 진주중학교, 울산현대중·고등학교, 한국열린사이버대학교 등에서 코치와 감독을 역임했다. 아울러 사무국직원 3명도 선발됐다.

이날 위촉식에서 조규일 시장은 “진주시민축구단이 시민으로부터 사랑받는 명문구단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단장과 사무국장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지역인재육성과 축구단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필요한 사항들을 잘 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황동간 단장은 “진주시민축구단 창단은 이미 지역 체육인들과 시민으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앞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축구단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진주시민축구단은 그동안 축구단 창단을 위한 전문가 용역, 의회간담회, 시민공청회, 창단추진위원회 운영, 이사회와 사무국 구성 등의 과정을 진행해왔으며, 앞으로 사무국설치와 선수선발, 연고지 협약 등의 절차를 거쳐 2020년부터 리그(K3리그 베이직)에 참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