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미탁’북상에 충주 축제 축소 진행
상태바
태풍 ‘미탁’북상에 충주 축제 축소 진행
  • 송다영 기자
  • 승인 2019.10.02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농산물한마당축제’개막식 취소, 10월 4일부터 6일까지 진행
‘춘주밤과 함께하는 가을체험’은 10월 6일로 변경 개최
충주밤과 함께하는 가을체험 포스터
충주밤과 함께하는 가을체험 포스터

충주시는 제18호 태풍 ‘미탁’이 북상, 한반도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충주농산물한마당축제’가 일부 축소되고, ‘충주밤과 함께하는 가을체험’일정도 변경해 진행한다고 밝혔다.

시는 당초 10월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충주농산물한마당축제’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시민안전을 위해 10월 3일 개막 행사를 전면 취소하고 4일부터 6일까지 3일로 축소해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10월 3일 소태초등학교에서 진행할 예정이었던 ‘충주밤과 함께하는 가을체험’도 10월 6일로 일정을 변경해 추진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과 관광객 안전을 위해 행사를 부득이 축소 및 날짜를 변경해 개최하게 됐으니 이해해주시길 바란다”며 “행사가 축소된 만큼 더 알차게 준비했으니 시민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