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곡성군,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 재선정
상태바
[곡성] 곡성군,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 재선정
  • 위종선 기자
  • 승인 2019.11.04 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쌀 대책협의회, 태풍 피해 최소화하기 위해 기존 새일미 새청무로 재선정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위종선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2020년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을 신동진과 새일미에서 신동진과 새청무로 재선정했다.

곡성군이 2019년도 쌀 대책협의회를 개최했다.(제공=곡성군)
곡성군이 2019년도 쌀 대책협의회를 개최했다.(제공=곡성군)

군은 지난 1일 군청 회의실에서 농협과 농업인 생산자 단체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곡성군 쌀 대책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이미 확정된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품종을 다른 품종으로 재선정하는 안건이 중점적으로 다뤄졌다.

또 지역농협 쌀값 동향,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일반벼와 피해벼 매입계획, 기타 당면한 농정현안 사안에 대해서도 서로 의견을 나눴다.

특히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품종을 신동진과 새청무가 재선정하게 됐으며, 새청무 품종의 경우 비교적 인지도와 품질이 양호해 신동진 품종의 대체재로서 합격점을 받았다.

이날 농협 측은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을 위해 쌀값 지지에 최대한 노력하기로 했다.

신동진 품종이 품질이나 상품성은 높지만 풍수해에 약한 단점이 있는데 올해 유독 태풍이 잦아 농가에 어려움이 있었으며, 새일미 품종의 경우 인지도나 상품성이 낮아 신동진 품종의 대체재로서 한계점을 보였다.

군 관계자는 품위가 낮은 태풍 피해 벼가 시장에 유통되지 않도록 공공비축미곡에 앞서 피해 벼 우선 매입에 적극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