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최고의 군 급식왕은 누구? 농식품부·국방부·해수부 합동 군 조리경연대회
상태바
2019 최고의 군 급식왕은 누구? 농식품부·국방부·해수부 합동 군 조리경연대회
  • 김수인 기자
  • 승인 2019.11.0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찾아라 군 급식왕!
군 급식 최고의 조리팀을 뽑는 조리경연대회
11월 7일(목) 육군 종합군수학교 체육관에서 개최

[한국농어촌방송 = 김수인 기자]  군 급식 최고의 조리팀을 뽑는 조리경연대회인 ‘2019 찾아라 군 급식왕!’이 11월 7일(목) 육군 종합군수학교 체육관에서 농림축산식품부-국방부-해양수산부 합동으로 개최된다.

이 행사는 지난 5월 체결된 ‘군 급식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의 후속조치로써, 힘든 조리업무에 종사하고 있는 조리병의 사기를 높이고, 우수한 신규 급식메뉴를 발굴하기 위한 것이다.

대회는 육·해·공군 및 해병대에서 선발된 최정예 조리병으로 구성된 8개 참가팀이 ‘군 급식왕’이라는 자리를 두고 열띤 경쟁을 벌일 예정으로 각 참가팀은 식재료 사용에 제한이 없는 ‘자유메뉴’와 농산물 또는 수산물을 선택 조리하는 ‘지정메뉴’를 각각 1개씩 만들게 된다.

전문심사위원, 군 급양관계관, 어머니 장병 급식모니터링단 등 총 15명의 심사위원이 참가팀이 만든 메뉴의 맛과 창의력, 단체급식 적합성 등을 직접 시식 평가하고, 심사결과에 따라 농식품부·국방부·해수부 장관상 및 각 군 총장상 등을 수여할 예정이다.

한편, 농식품부와 해수부는 농협중앙회 및 수협중앙회의 협조를 받아 우리 농어민이 생산한 우수한 품질의 국내산 농축수산물을 대회를 위한 식재료로 제공하여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후원한다.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은 “앞으로도 부처 간 협력을 통해 조리병들의 조리 역량을 높이고 장병들이 올바른 식생활을 실천할 수 있도록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며, 신선하고 안전한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급식메뉴가 군 장병들의 식탁에 자주 오르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열기 가득한 취사장에서 전우들의 건강을 위하여 최선을 다해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모든 조리병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이번 경연을 통해 발굴될 새로운 급식메뉴가 국군장병의 건강과 입맛을 모두 잡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은 “이번 경연으로 수산물을 활용한 맛 좋고 새로운 메뉴가 발굴되어, 군 급식이 더욱 풍성해 질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이런 경연이 더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에 출품된 각 메뉴는 대회가 끝난 후 신세대 장병들의 다양한 기호를 충족하기 위한 신규 급식메뉴로 편성될 예정이다. 앞으로도 농식품부-국방부-해수부는 군 조리경연대회 및 조리병 특강 등 부처 간 협력을 통해, 조리병의 조리역량 및 사기를 제고하고 우리 농축수산물을 활용한 새로운 메뉴를 국군장병에게 지속적으로 제공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