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항만 무사고 위한 항만 작업장 개선방안 시행
상태바
여수광양항만공사, 항만 무사고 위한 항만 작업장 개선방안 시행
  • 위종선 기자
  • 승인 2019.11.28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만 안전전문가와 니즈분석 통해 안전 항만 구현 필수 요소 등 검토·분석 후 수립

[한국농어촌방송/광양=위종선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항만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항만 작업장 개선방안을 마련해 시행한다.

여수광양항만공사 전경 (제공=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전경 (제공=여수광양항만공사)

28일 공사에 따르면 개선방안은 항만 안전 전문가와 항만 근로자의 니즈(Needs) 분석을 통해, 전문가들이 제시하는 안전 항만 구현 필수 요소와 현장 최일선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안전을 위한 요구사항 등을 검토·분석 후 수립됐다고 밝혔다.

공사는 그 동안 여수·광양항 항만 무사고를 위해 안전 취약분야 분석을 통한 예방대책 수립, 노후부두 특별관리지역 지정관리, 안전신고센터를 활용한 안전위해요소 사전제거 등의 활동을 추진해왔다.

또 지속적으로 항만 근로자들의 현장의 소리를 반영한 안전 활동을 추진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차민식 사장은 이번 항만작업장 개선방안에 나타난 항만근로자 보호대책, 항만안전교육 집중시행, 항만근로환경 개선 및 항만안전시스템 구축사업 등 지속적으로 현장과의 소통을 시행하겠다국민에게 신뢰받는 안전한 여수·광양항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