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2019년 비비정 해넘이 페스타' 성황리 마쳐
상태바
제1회 '2019년 비비정 해넘이 페스타' 성황리 마쳐
  • 양평호 기자
  • 승인 2020.01.02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ieu 2019년, Fanfare Wanju 2020'을 위한 축제 한마당

[한국농어촌방송/완주 - 양평호기자]사) 완주군생활문화예술동호회(이사장 임석주)는 2019년 12월 31일(화) 완주군 국회의원(안호영), 완주군수(박성일), 의회의장(최등원) 및 완주군민, 완주군을 찾은 여행객들이 한데 어우러진  제1회 2019년 비비정 해넘이 페스타를 3시부터 7시까지 4시간 동안 진행했다.

이날 축제는 아쉬움의 2019년 Adieu! 경자년 새해 희망찬 완주를 기대하며 비비정예술열차에 울려 퍼지는 Fanfare Wanju! 2020'으로 낭만과 선율이 있는 감동 있는 풍경과 멋진 새해를 꿈꾸기를 희망하는 완주 군민을 위한 화합의 장으로 마련되었다.

만경강 사진전을 시작으로 비비낙안 야외무대에서 펼쳐진 비비정 해넘이 가요제로 이어졌다. 초청가수들의 축하공연, 비비정예술열차에 울리는 색소포니스트 100인의 팡파르와 함께 시작된 비비정 해넘이 축제는 울림소리난타와 줌바지니어스로 참여한 사람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룩스밴드의 연주 공연과 오페라 공연, 섹소폰동호회와 섹소폰오케스트라 등 10개 악단 100여 명이 참여한 섹소폰 연주로 축제의 열기를 더했다.

축제를 진행한 임석주 이사장은 '시작이 반입니다. 2020년에는 더 멋진 축제가 될 것이라 믿습니다.'고 말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추운 날씨에도 찾아주신 군민 모두에게 고마움을 전합니다. 2019년 멋지게 보내시고, 2020년 가슴 벅찬 행복감으로 멋진 새해를 꿈꾸시길 소망합니다.' 전했다.     

안호영 국회의원은 '시작은 미미하지만 그 끝은 창대하리라. '비비정 해넘이 페스타'가 완주군을 대표하는 멋진 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합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