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다중이용시설 승강기 특별 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전북도, 다중이용시설 승강기 특별 안전점검 실시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0.01.0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마트, 백화점, 터미널, 기차역 등 12개소 167대 안전점검
도, 시·군, 승강기안전공단 합동 점검반 편성, 승강기 작동상태 등 점검
전북도청(사진=이수준 기자)
전북도청(사진=이수준 기자)

[한국농어촌방송/전북=이수준 기자] 전라북도는 설 명절을 앞두고 1. 8.(수) ~ 1. 15.(수)까지 이용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도, 시·군, 한국승강기안전공단 합동으로 승강기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안전사고 사전예방을 위하여 대형마트, 백화점, 영화관, 터미널, 기차역 등 도내 다중이용시설 12개소에서 운행 중인 엘리베이터 및 에스컬레이터 167대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점검사항으로는 매월 1회 자체 점검을 실시하고 그 결과를 승강기정보시스템에 입력·관리하고 있는지, 승강기 안전관리자 교육은 잘 받고 있는지 등 안전관리 실태를 살펴보고, 엘리베이터 비상호출장치, 에스컬레이터 역주행방지장치 등 안전장치 작동여부와 사고 대응요령 및 비상연락망 등이 잘 갖춰져 있는지 등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점검기간에는 관리주체나 승강기 유지관리업체를 대상으로, 안전관리자의 안전교육 이수와 승강기 정기검사 기한 준수 등 안전관리 의식 제고를 위한 현장교육도 실시한다.

이에 따라,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의 전문가를 통해 현장에서 승강기의 안전한 이용방법과 올바른 관리방법, 사고·고장 시 대응요령과 승강기 점검요령 등 승강기 안전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강승구 전라북도 도민안전실장은 “명절에는 백화점이나 철도역 등에 인파가 많이 몰리기 때문에 승강기 사고 예방이 매우 중요하다.”며, “승강기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승강기 안전관리 강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