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귀농·귀촌 지원 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함평군, 귀농·귀촌 지원 사업 본격 추진
  • 김대원 기자
  • 승인 2020.01.20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대 저리로 최대 3억 원까지 융자금 지원

[한국농어촌방송/함평=김대원 기자] 함평군(군수 권한대행 나윤수)이 올해부터 귀농귀촌인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함평군청 전경 (사진=함평군청)
함평군청 전경 (사진=함평군청)

올해 군은 귀농․귀촌인들의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위해 농업창업, 주택구입지원 등의 시책사업을 실시한다.

세부적으로는 △농지구입 △농기계구입 △농가주택 수리비 △소규모 하우스 설치 △관정개발 등을 지원한다.

신청대상은 최근 5년 이내 함평에 전입한 귀농인으로, 실제 1년 이상 영농에 종사(세대주)하면서 귀농영농교육을 100시간 이상 수료해야 한다.

신청자격을 갖춘 신청자는 이달 28일까지 각 읍․면사무소에 직접 신청하면 된다.

군은 내달 10일까지 귀농업 창업과 주택구입비 지원 사업도 함께 추진한다.

영농기반, 농식품 제조·가공시설, 농가주택 신축 또는 구입이 필요한 귀농인의 경우 해당 사업에 신청하면 2%대 저리로 최대 3억 원까지 융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다만 도시지역에서 1년 이상 거주한 영농 희망 세대주로서 최근 5년 이내 함평에 전입하고 100시간 이상의 관련 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이 밖에도 올해 군은 총 사업비 30억 원이 투입되는 귀농어귀촌 체류형 지원센터를 차질 없이 준공할 예정이며, 빈집 수리를 통한 예비귀농인 주거시설 지원(전남 인구 새로운 희망찾기 프로젝트)에도 3억 4,500만 원의 예산이 투입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 각종 기관에서 실시한 귀농귀촌 공모사업에 다수 선정되면서 올해 본격적으로 도시민 유치에 나설 수 있게 됐다”면서 “인구유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계획된 사업들을 차근차근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