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총선] 민주당 정영훈 예비후보 진주갑 출마 선언
상태바
[진주총선] 민주당 정영훈 예비후보 진주갑 출마 선언
  • 강정태 기자
  • 승인 2020.01.2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산업 조화된 인권도시 진주 만들 것”
정영훈 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이 20일 오전 진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15총선 진주갑 선거구 출마를 선언했다.
정영훈 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이 20일 오전 진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15총선 진주갑 선거구 출마를 선언했다.

[한국농어촌방송/경남=강정태 기자] 정영훈 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이 20일 오전 진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복지와 산업이 조화된 인권 도시 진주를 만들겠다”며 4.15총선 진주갑 선거구 출마를 선언했다.

정 예비후보는 “정치인은 유권자들의 마음과 바람을 전달하는 심부름꾼”이라며 “김대중 전 대통령이 지팡이를 짚고 외환위기를 극복, 남북 평화 시대를 열었듯이 저 또한 지팡이를 짚고라도 시민들의 심부름을 잘 수행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출마의 변을 밝혔다.

그는 공약으로 △진주·사천형 일자리 창출 △진주형 관광산업 추진 △혁신도시 시즌2 완성 △남부내륙철도 조기착공·개통 △수(水)치료시설 구축된 재활 전문 기관 설립 등을 발표했다.

정영훈 예비후보는 “명함에 새긴 슬로건이 ‘약자의 대변인 불굴의 정영훈’이다. 갑자기 쓰러져 수년간 병원, 가정, 직장에서 재활과정을 거쳤지만, 그 과정에서 사회적 약자의 어려움을 직접 경험하고 그분들의 마음을 이해하게 됐다”며 “비록 장애가 남았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국회의원에 당선되어 복지와 산업이 조화된 인권도시 진주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정 예비후보는 진주 대아고, 서울대 법과대학 공법학과를 졸업했다. 현대아산 상무,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 진주시갑 지역위원장, 제19대 대통령선거 경남선대위 상임선대위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상임감사를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