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진환자 1명 발생
상태바
전북도,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진환자 1명 발생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0.01.31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역학조사 진행 중
전북도, 확산 방지를 위한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 본격 가동

[한국농어촌방송/전북=이수준 기자] 전라북도는 31일 군산에 거주 중인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의사 환자가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사진=plxabay)
(사진=plxabay)

62세 여성 A씨는 지난 23일 중국 우한에서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후 감기 증상을 보여 군산시내 한 병원에서 진료를 받은 뒤 군산시보건소에 유선으로 증상을 신고해 의심환자로 분류, 군산의료원 격리병실에 입원했다.

지난 28일 1차 검사결과 음성 판정돼 격리해제되고 능동감시 대상이었다가 30일 다시 증상을 보여 원광대병원 격리병실에 입원했고, 2차 검사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전라북도는 중앙에서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파악하여 유증상자 확인 및 격리조치, 능동감시 등으로 감염 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 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도 및 14개 시군에서도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를 즉시 가동하여 향후 발생 가능한 모든 상황에 대하여 대비 및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하였다.

현재까지 전라북도 의사환자 및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8명이고, 능동감시 대상자는 84명이나, 이번 확진 환자로 인하여 대상자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촌진흥청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