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남구, “장애아동 발달 재활서비스 이용하세요”
상태바
광주시 남구, “장애아동 발달 재활서비스 이용하세요”
  • 이명준 기자
  • 승인 2020.02.14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18세 미만 60여명 모집⋯28일까지 신청서 접수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광주=이명준 기자] 광주 남구는 성장기 장애아동의 인지 능력과 의사소통, 감각 및 운동 기능 향상과 행동 발달을 위한 발달 재활서비스 이용자를 모집한다.

광주남구청 청사 전경 사진 (제공=광주남구청)
광주남구청 청사 전경 사진 (제공=광주남구청)

남구는 14일 “장애아동의 정신적·감각적 기능 향상을 위해 미술과 음악, 운동재활, 청능 등 필요한 서비스를 지원하고, 장애아동을 양육하는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기 위해 발달 재활 서비스 바우처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발달재활서비스 지원 대상은 시·청각을 비롯해 지적 장애와 자폐성 장애, 뇌병변 장애를 앓고 있는 만 18세 미만 등록 장애아동으로, 소득 기준이 전국 가구 평균소득인 180% 이하에 해당하는 가정의 장애아동이다.

영유아는 장애 등록이 돼 있지 않지만 장애가 예견돼 발달 재활서비스가 필요하다는 의뢰서와 세부영역 검사 결과서, 검사자료를 제출하면 해당 서비스 지원 신청이 가능하다.

발달 재활서비스는 소득 수준에 따라 차등 지원되며, 장애아동의 필요에 따라 언어·청능과 미술·음악·행동·놀이·심리운동·재활심리, 감각·운동 등의 서비스가 제공된다.

또 장애 조기 발견과 중재를 위한 부모 상담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신청 접수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오는 28일까지 진행된다.

남구는 만 18세 미만 장애아동 60여명에게 발달 재활서비스 바우처를 제공,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관내 바우처 서비스 제공기관은 미래학습발달 상담센터를 비롯해 경희학습 언어교육 학원, 실로암 발달재활서비스센터, 프라임케어, 행복발달코칭센터, 다온 심리상담센터, 정인진 언어심리상담센터, 말사랑 언어심리상담센터, 남구 심리발달센터 등 11곳이다.

남구 관계자는 “발달 재활서비스 지원 사업을 통해 장애아동 양육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고, 이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우리 아이들에게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해 정서적 안정과 행동발달 등을 도모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