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7일부터 전남형 코로나19 긴급생활비 신청 접수
상태바
목포시, 7일부터 전남형 코로나19 긴급생활비 신청 접수
  • 김대원 기자
  • 승인 2020.04.07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7.~ 5.29. 시 홈페이지 또는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 접수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목포=김대원 기자] 전남형 코로나19 긴급생활비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위기극복을 위한 전라남도 자체 지원금으로 사업비는 도(40%)와 시·군(60%)이 공동으로 마련하며 목포시의 경우에는 시비 90억 원을 포함해 총 150억 원 가량이 소요된다.

목포시 청사 전경 (제공=목포시청)
목포시 청사 전경 (제공=목포시청)

정부에서 계획하고 있는 긴급재난 지원금과는 별개이며 소득수준에 따라 가구당 30~50만원을 선불카드 형태로 1회 지급한다.

지원대상은 3월 29일 기준 주민등록상 전남도에 주소를 둔 중위소득 100% 이하가구(아래 조견표 참고)로 선정기준은 △건강보험 지역가입자만 있는 가구는 건강보험료만 적용하고 △건강보험 직장가입자만 있는 가구 또는 혼합 가구(직장가입과 지역가입 둘 다 있는 경우)는 건강보험료와 일반재산(기준 1억8,880만 원 이하 / 금융재산 제외)을 함께 적용한다.

신청은 5월 29일 까지 주소지 관할 동행정복지센터 또는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와 개인정보제공동의서만 제출하면 된다.

특히 접수 시 혼잡을 피하기 위해 접수 5부제가 도입된다. 신청자의 출생연도 끝자리 수 1·6은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만 신청이 가능하다.

접수 5부제는 인터넷 접수 시에도 적용되며 다만 주말에는 5부제와 상관없이 대상자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시청 홈페이지에서 신청서식을 다운받아 작성 한 뒤 업로드하면 된다.

주소지 관할 동행정복지센터 방문 시에는 반드시 신청자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건강보험 자격에 따라 선정기준이 다르게 적용되므로 건강보험료 조견표를 사전에 확인한 후에 방문하는 것이 좋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촌진흥청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