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 농식품 기술창업 기업의 안정적 성장을 지원해 드립니다 !
상태바
초기 농식품 기술창업 기업의 안정적 성장을 지원해 드립니다 !
  • 김수인 기자
  • 승인 2020.05.1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 기술창업 창업기획사 육성지원 사업 모집 실시(20.5.15.~20.6.30.)
식용곤충을 이용한 식품개발 (사진=Pixabay)
식용곤충을 이용한 식품개발 (사진=Pixabay)

[한국농어촌방송 = 김수인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창업기획사(액셀러레이터)의 보육을 받으며 창업 교육·사업화 컨설팅·사업화 자금 등을 지원받을 3년 미만의 농식품 창업기업 혹은 예비창업자를 모집한다.

* 창업기획사(액셀러레이터) : 초기 창업자 대상 투자와 함께, 보육·교육 등을 함께하는 투자자로서 미국에는 에어비앤비 등에 투자한 ‘YCombinator’, 국내는 데일리호텔 등에 투자한 ‘프라이머’가 대표적

기존의 정부 중심의 농식품 창업 기업 육성 사업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수요에 대응하는 데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따라 올해는 민간 창업기획사들이 성장가능성이 높은 분야 및 기업을 선정하고 시장 수요에 맞게 지원하는 방식을 도입하였다.

사업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농식품 전문 창업기획사의 보육하에,역량 강화 컨설팅, 사업화 진단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또한, 보육하는 초기 창업기업 중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에 대해서는 창업기획사들이 직접 투자 하도록 연계하여, 창업 기업의 안정적 성장을 집중 지원할 예정이다.

* 단, 창업기획사들의 직접 투자여부 및 금액은 창업 기업별로 상이할 수 있음

지원 대상은 농식품 분야 3년 미만의 기창업자 혹은 예비창업자이며, 창업기획사 주관으로 지원 대상을 선발하게 된다.

서면평가와 개별면담을 거쳐 14팀을 선발할 예정이며, 산업 성장성이 높은 그린바이오(대체식품, 종자 등) 및 첨단기술 융합형 농식품 창업(정보통신기술 융복합, 스마트팜,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분야는 선발 시 가점이 부여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민간 창업기획사들의 창업 생태계에 대한 전문성을 최대로 활용한다는 점에서 창업 기업 수요에 맞는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 도전 정신과 창의력을 겸비한 농식품 창업 기업들이 많은 관심을 가져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사업 신청은 K-Startup, 농식품 창업정보망과 각 창업기획사 누리집(bluepoint.ac, sopoong.net)을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부산농식품벤처창업센터(051-747-8404)로도 문의 가능하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촌진흥청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