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2020 특별 여행주간, 낙농 체험 목장으로 떠나는 힐링여행
상태바
[농진청] 2020 특별 여행주간, 낙농 체험 목장으로 떠나는 힐링여행
  • 하태웅 기자
  • 승인 2020.06.30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농체험목장 45곳 소개…치즈 만들기, 먹이주기 등 이색 체험

[소비자TVㆍ한국농어촌방송/전북=하태웅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2020년 특별 여행주간(7.1∼7.19)을 맞아 가족 단위 여행객을 위한 낙농 체험 목장 45곳을 소개했다.
낙농 체험 목장에서는 직접 생산한 우유로 발효유나 치즈 등 유제품을 만들어 판매하고, 먹이주기, 치즈 만들기 등 체험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한다.
   * 국내 목장형 유가공 낙농가 수(`20. 4. 기준) : 110개소(체험+유가공 45개소, 유가공 85개소)
코로나19를 피해 상대적으로 안전하고 여유롭게 여가를 즐기고 재충전하기 좋은 곳으로 한적한 낙농 체험 목장만한 곳도 없다.

다양한 목장체험활동 (사진=농진청)
다양한 목장체험활동 (사진=농진청)

 

낙농 체험 목장에서는 매일 생산하는 신선한 우유를 활용해 아이스크림, 치즈, 파스타 등을 직접 만들어 먹어 볼 수 있다. 경기 연천의 ㅇ목장에 가면 치즈 양갱과 치즈 떡볶이, 치즈 컵케이크 등 다양한 치즈요리를 만들고 즐길 수 있다.
전북 남원 ㅎ농장에서는 산양 먹이주기, 산양 생김새 관찰하기 체험을 통해 아이들에게 동물과 교감하는 시간을 선물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에 제약을 받았던 가족들에게는 강원도 평창 ㅂ목장의 ‘트랙터 타고 마을투어’가 기다린다. 트랙터를 타고 탁 트인 초록 목장을 돌아보는 체험은 그동안의 답답함을 풀어주기에 충분하다.
당일치기 여행이 아쉽다면 1박 2일 동안 목장에 머물며, 농촌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팜스테이’를 권한다.
최근에는 목장별 개성이 담긴 각양각색의 유제품을 선보이는 카페형 매장도 늘어나고 있다.

울산 울주군 ㅇ목장 카페에서는 치즈의 숙성 과정을 감상할 수 있으며, 자체 개발한 레시피로 만든 라떼와 젤라또, 발효유도 맛볼 수 있다.

제주도 ㅇ목장 카페에서는 옥수수 아이스크림과 함께 터키 전통 크림인 카이막을 먹어볼 수 있으며, 목장 곳곳에는 포토존이 마련돼 있다.

체험 프로그램은 목장 및 상황에 따라 다르게 구성되며, 체험 예약 및 자세한 문의는 개별 목장에 사전 연락해 확인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김진형 축산물이용과장은 “정부가 발표한 ‘안전여행 지침’을 준수해 다양한 체험이 가능한 목장에서 잊지 못할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