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평화의 소녀상에서 위안부 피해자 추모
상태바
전주 평화의 소녀상에서 위안부 피해자 추모
  • 하태웅 기자
  • 승인 2020.08.14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14일 제3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맞아 평화의 소녀상에서 헌화행사 진행

[소비자TVㆍ한국농어촌방송/전주=하태웅 기자] 제75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리는 행사가 전주에서 열렸다.

제75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리는 행사가 전주에서 열렸다(사진=전주시)

 

전주시는 14일 국가기념일인 제3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풍남문 광장에 조성된 평화의 소녀상에서 헌화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명규 전주시 부시장과 이미숙 전주시의회 부의장, 서난이 전주시의회 복지환경위원장, 전주 평화의소녀상건립 시민추진위원회, 여성단체협의회원, 시민 등 50여 명이 참석해 평화의 소녀상에 헌화하고 피해자의 아픔을 위로하며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관련 8월 14일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고(故) 김학순 할머니가 1991년 자신의 피해 사실을 처음 공개 증언한 날로, 지난 2018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로 제정됐다. 이후 시는 지난 2015년 8월 건립된 전주 평화의 소녀상에서 매년 헌화행사를 진행해왔다. 평화의 소녀상에서 3·1절, 8·15 광복절, 수요 집회 등 주요행사 때마다 추모행사가 이어졌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이번 헌화 행사로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다시 한 번 기억하고 피해자의 아픔을 위로하고자 한다”면서 “아픔의 역사를 되돌아 보며 진실을 되새기고 올바른 역사의식을 갖는 귀한 시간이 됐을 것”이라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