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2020년 '농어촌민박사업자 서비스 안전교육' 비대면 재개
상태바
완주군 2020년 '농어촌민박사업자 서비스 안전교육' 비대면 재개
  • 양평호 기자
  • 승인 2020.10.23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완주방문의해 앞두고 안전관리․서비스 강화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완주=양평호기자]완주군(군수 박성일)은 11월 21일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됐던 2020년 '농어촌민박사업자 서비스 안전교육' 을 비대면 방식으로 재개한다.

완주군, 2020년 '농어촌민박사업자 서비스 안전교육' 을 비대면 방식으로 재개한다(사진=완주군청)

완주군은 농어촌민박사업자 법정 의무교육을 집합교육으로 실시할 예정이었으나, 지역사회의 코로나19 감염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온라인 비대면 교육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온라인교육은 집에 설치되어 있는 PC와 스마트폰을 활용하여 진행되고, 사전 문자메시지 및 완주군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내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고령자가 많은 농어촌민박의 특성상 정보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전화 상담센터와 PC원격지원서비스센터를 운영해 온라인을 활용한 수강생들의 불편해소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2021 완주방문의 해를 준비하며, 농어촌민박 사업자들이 고객 우선의 안전관리와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안전하고 머물고 싶은 완주, 다시 찾고 싶은 완주군의 이미지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