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수도권
[양평] '가뭄대비' 지하수 부존량 조사...농업용수 확보ㆍ양수장 설치도 추진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와 업무협약...2018년 1월부터 4월까지 실시, 35개 사업 2,929백만원 사업비 투자해 농업용수 확보, 양수장 설치에 800백만원 확보
  • 박정아 기자
  • 승인 2018.01.08 17:51
  • 댓글 0

[한국농어촌방송=박정아 기자] 양평군은 가뭄을 대비한 지하수 부존량 조사를 4개월동안 실시하며, 농업용수 확보 및 양수장 설치를 추진한다.

양평군은 한해 발생 시 지속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방안으로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와 업무 협약을 맺고 지하수 부존량 조사를 2018년 1월부터 4월까지 실시한다. (사진=양평군)

양평군(군수 김선교)은 한해 발생 시 지속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방안으로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와 업무 협약을 맺고 지하수 부존량 조사를 2018년 1월부터 4월까지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017년도 한해 발생 시 피해지역 및 우려지역 전수 조사를 통해 46개소 3,411백만 원의 한해 해소 계획을 수립하고, 우선 35개소의 대형관정 소요지역에 대한 지하수 부존량 조사를 지하수 전문 기관인 한국농어촌공사와 업무협약을 맺어 체계적인 지하수 관리를 통한 농업용수 확보를 할 수 있게 됐다.

정승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은 “대부분 지자체가 한해 발생 시, 용수개발 사업을 추진하는 실정에서, 양평군처럼 선제적 조사를 통한 양질의 농업용수를 확보하여 한해를 대비하는 사례는 타 지자체에 귀감이 되는 선진행정으로 평가 받고 있다”며, 양평군 건설과(과장 최종국)를 2017년도 농업용수 확보 우수부서로 표창하기도 하였다.

사전 수요조사를 통한 예비 대상지를 현지답사 및 주변 영농현황, 마을대표와 해당 영농인의 의견을 종합하여 최종대상지를 선정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양평군은 지하수 부존량 조사를 비롯한 한해 발생에 능동적 대비를 위해 국·도비 등의 지원을 받아 35개 사업 2,929백만 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농업용수 확보에 만전을 기하였으며, 2018년도에도 양수장 설치 1개소 800백만 원을 확보·추진하고 있다.

최종국 양평군 건설과장은 “이상기후로 인한 가뭄 발생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어 농업용수 대책이 시급한 만큼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모든 행정지원을 동원해 가뭄대책에 총력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정아 기자  pja@news.kr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한국농어촌방송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