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도 신규 사회적농장 30개소 선정
상태바
2021년도 신규 사회적농장 30개소 선정
  • 김수인 기자
  • 승인 2020.12.20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농업을 통해 농촌지역 돌봄 등 사회서비스 제공 확대

[한국농어촌방송 = 김수인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가 `21년도 신규 사회적농장 30개소를 선정하였다.

Farm (사진=Pixabay)
Farm (사진=Pixabay)

2021년도 사회적농업 활성화 지원사업 신규 사업자 모집에 13개 시․도(63개 시․군) 총 104개소가 신청하였고, 서면‧현장심사를 거쳐 30개* 조직을 신규 사회적농장으로 선정하였다.

* 경기2, 강원3, 충북4, 충남4, 전북4, 전남2, 경북3, 경남3, 제주2, 세종1, 인천1, 광주1

이로써 올해 13개 시‧도(28개 시‧군‧구), 30개소였던 사회적농장이 내년에는 14개 시‧도(45개 시‧군‧구), 60개소까지 확대된다.

선정된 사회적농장은 사회적농업 활동 운영비, 네트워크 구축비, 시설 개선비를 개소당 연 6천만 원(국고 70%, 지방비 30% 보조)씩 최대 5년간 지원받게 된다.

사회적농장은 농업 활동을 통해서 장애인, 고령자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돌봄‧교육‧고용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에 선정된 사회적농장을 살펴보면, 장애인과 함께 활동하는 곳이 가장 많고(22곳), 그 밖에도 고령자(16곳), 학교 밖 청소년, 다문화 가정, 귀농‧귀촌 희망자 등 다양한 사회적 약자가 참여할 예정이다.

신규 사회적농장 중에는, ①마을교육공동체가 중심이 되어 장애학생 등을 대상으로 돌봄・교육을 진행하는 사례, ②지역 내 다수의 농가가 모여서 고령자나 지역아동센터 아동 등을 대상으로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례, ③교통장애인단체가 직접 사회적농장을 운영하는 사례도 있어 눈에 띈다.

* ① 쇠불리 교육협동조합(충북 충주시), 교육협동조합 마을학교(전북 진안군) ② 익산시농촌마을연구회(전북 익산시) ③ (사)한국교통장애인세종시협회(세종시 연동면)

올해는 특히, 타 부처 사업과 연계해서 농촌 공동체 기반 돌봄, 장애 학생 진로체험활동, 지역공동체 활성화 등 사회적농업 활동 지원 효과가 제고될 것으로 기대되는 사례가 있다.

진천군과 김해시는 보건복지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대상 지역으로, 이번에 해당 지역이 사회적농장으로 지정되어 고령자, 장애인 대상 농촌형 돌봄 서비스 제공에 시너지를 얻게 될 것으로 보인다.

* 충청사회복지사회적협동조합(충북 진천), 대감영농조합법인(경남 김해)

아울러, 충주시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교육부), 의성군 ‘공공생활서비스 집약형 도시재생 고도화사업’**(행정안전부) 추진지역에도 사회적농장이 진입하여 돌봄,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예정이다.

* 쇠불리 교육협동조합(충북 충주시) ** 평평마을 협동조합(경북 의성군)

농식품부 김인중 농촌정책국장은 “사회적 농업은 농업‧의료‧복지‧교육 등 기존 시스템의 경계를 넘는 혁신 활동으로, 지속적인 변화․발전 단계에 있다”며, “사회적농장 확대, 사회서비스 제공기관과의 협업 등을 통해 사회적 약자가 필요로 하는 다양한 욕구를 해소하고 농촌지역 서비스 전달체계의 사각지대를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