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교육청, 학부모교육 10명중 9명 이상 만족
상태바
전북교육청, 학부모교육 10명중 9명 이상 만족
  • 이강주 기자
  • 승인 2021.03.02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학부모교육 운영 성과 분석… 프로그램 만족도 97.5%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전북=이강주기자]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진행하는 학부모교육에 대한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학부모교육[제공 이강주기자]
학부모교육[제공 이강주기자]

2일 도교육청의 2020년 학부모교육 운영 성과 분석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학부모교육 만족도는 96.8%로 집계됐다.

교육내용 만족도 97.5% 강사 만족도는 96.1%다. 이는 지난해 학부모교육에 참여한 8,702명 가운데 2,564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다.

지난해의 경우 코로나19 영향으로 학부모교육 횟수와 참여 인원은 큰 폭으로 줄었지만 만족도는 전년도 95.8%에 비해 높아졌다.

도교육청은 주간에 참여하지 못하는 일하는 부모를 위해 야간 교육 운영 지역 아동센터 및 단위학교로 찾아가는 교육 아버지와 자녀가 함께하는 체험형 주말교육 운영 등 교육수요 대상을 다양화하면서 만족도가 높아졌다고 분석했다.

프로그램별 만족도를 살펴보면 재능기부 활성화 영역인 일상 속 쓰지&읽기 교육(94.5%) 학부모 놀이 활동가 놀이밥퍼 교육(95%) 학습친구 엄마 샘 자원 활동가 교육(100%) 등에서 매우 만족 비율이 높았다.

또 혁신교육 공감대 확산 영역인 미디어 스마트폰 중독 예방교육 자녀와 공감하는 성교육 놀이밥60⁺ 이해 교육 등에서도 높은 만족도를 얻었다.

이밖에도 학교로 찾아가는 학부모교육 97.8% 일하는 부모를 위한 야간 및 주말 교육 96.2%로 만족도가 높았다.

한편 학부모교육 참여자의 84.5%는 여성이었으며 학교 급별로는 유치원 14.2% 초등학교 45.2% 중학교 20.7% 고등학교 8.9%로 자녀의 학년이 저학년일수록 학부모교육 참여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도교육청 학부모지원센터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19로 학부모교육 운영에 어려움이 적지 않았지만 부모로서 올바른 교육관을 정립하고 자녀를 이해할 수 있는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올해도 수요자 중심과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팬데믹 상황에 대처한 온라인 교육 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