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고창군장학재단, 중학교 으뜸인재육성사업 시작
상태바
(재)고창군장학재단, 중학교 으뜸인재육성사업 시작
  • 박문근 기자
  • 승인 2021.04.06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으뜸인재들에게 교육평등 기회 제공
중학교 으뜸인재 육성사업(사진=고창군)
중학교 으뜸인재 육성사업(사진=고창군)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고창=박문근 기자] 고창군장학재단은 지난 3일 고창고등학교에서 지역 인재양성을 위해 고창군장학재단을 거점기관으로 한 ‘중학교 으뜸인재사업’ 첫 수업을 시작했다.

중학교 으뜸인재육성사업은 신청자가 몰리면서 당초 60명에서 78명으로 선발대상을 확대하는 등 학생과 학부모의 큰 호응으로 사업추진의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상대적으로 교육환경이 취약한 면 소재 거주 학생들을 위해 정원외에 반별로 3명씩 추가로 선발해 관내 으뜸인재들에게 교육평등의 기회를 제공했다. 각 반 담임제를 운영해 맞춤별 지도와 체계적인 관리로 장차 미래로 나아갈 으뜸인재 육성의 초석을 다질 전망이다.

오는 10월까지 매주 토요일 총 30주에 걸쳐 교과수업과 우리 고장의 문화재, 인물을 주제로 한 교과 융합 프로젝트 수업, 내 고향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고창의 역사와 문화 유적 탐방의 체험시간을 갖게된다.

또 공신력 있는 기관을 통해 대상자 전원의 진로와 학습컨설팅 기회를 제공해 학생의 진로 탐색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계획이다. 여름방학에는 2주에 걸쳐 주말이 아닌 평일 수업을 진행하는 등 사업기간 동안 참여학생의 꾸준한 관리도 이뤄질 예정이다.

고창군 장학재단 관계자는 “으뜸인재육성사업이 학생들에게 공교육 지원을 통한 전체 학력수준 향상의 기회를 제공하고, 학부모들의 사교육비 절감에 크게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식농사 잘짓고 사람키우기 좋은 고창군을 만들기 위해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별도로 ‘고등학교 으뜸인재육성사업’도 올해 12월까지 총 사업비 1억9200만원을 투입해 관내 고등학생들에게 과목별 맞춤형 심화학습과 면접지도 컨설팅 등 다양한 교육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