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분석] 카시트 2018년 4월 브랜드평판...1위 다이치, 2위 순성, 3위 페도라
상태바
[빅데이터분석] 카시트 2018년 4월 브랜드평판...1위 다이치, 2위 순성, 3위 페도라
  • 김규석 기자
  • 승인 2018.04.03 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시트 브랜드 2018년 4월 빅데이터 분석

카시트 브랜드평판 2018년 4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다이치 2위 순성  3위 페도라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카시트 브랜드 20개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하였다. 2018년 3월 1일부터 2018년 4월 2일까지의 유아용 카시트 브랜드 빅데이터   9,876,109개를 분석하였다.  지난 1월 카시트 브랜드 빅데이터  9,431,525개와 비교하면  4.71%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카시트 브랜드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하였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브랜드 소비의 확산량으로 측정된다.

카시트 브랜드 2018년 4월 빅데이터 분석

2018년 4월  카시트 브랜드평판  순위는 다이치, 순성, 페도라, 조이, 싸이벡스, 그라코, 리안, 포브, 맥시코시, 브라이택스, 콩코드, 레카로, 토드비, SEEC, 키즈엠브레이스, 니가드키즈, 브리카, CLEK, 비비하우스, 아가프라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다이치 카시트 브랜드는 참여지수   661,843  소통지수  1,098,068  커뮤니티지수  840,60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600,520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2,424,641와 비교하면   7.25% 상승했다

2위,  순성 카시트 브랜드는 참여지수  611,331  소통지수  576,603  커뮤니티지수  417,75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605,691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816,614 와 비교하면 11.61% 하락했다

3위,  페도라 카시트 브랜드는 참여지수   548,642 소통지수   461,640   커뮤니티지수  257,88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68,165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049,796와 비교하면  20.80% 상승했다.

카시트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8년 4월 유아용 카시트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다이치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카시트 브랜드 카테고리를 보니 지난 1월 카시트 브랜드 빅데이터  9,431,525개와 비교하면  4.71% 증가했다. 세부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1.60% 상승,  브랜드소통 0.11% 상승,  브랜드확산   16.31% 상승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2018년 4월 유아용 카시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다이치 브랜드는 링크 분석에서는 '크다, 편하다, 예쁘다'가 높았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영유아, 카시트, 안전'이 높게 분석되었다.  긍부정비율분석에서는 긍정비율 69.41% 로 분석되었다."라고 브랜드 분석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 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유아용 카시트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8년 3월 1일부터 2018년 4월 2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촌진흥청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