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정은-트럼프,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핵담판' 결렬
상태바
<속보> 김정은-트럼프,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핵담판' 결렬
  • 정양기 기자
  • 승인 2019.02.28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방송=정양기 기자] 베트남 하노이에서 28일(현지시간) 열리고 있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이 결렬됐다고 백악관이 공식 밝혔다.

백악관은 “두 정상은 비핵화 진전과 경제정책 등 다양한 논의를 진행했다”며 “두 정상이 좋은 만남을 가졌으나 현 시점에서는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다시 만나길 고대한다”고 밝혔다.

두 정상은 각자 숙소로 복귀한 상태다.

2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왼쪽)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오른쪽)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의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에서 확대회담 도중 심각한 표정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