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총선, 새누리 46%, 새정치 16.8%, 호남신당 5.1%[다자구도]
상태바
내년 총선, 새누리 46%, 새정치 16.8%, 호남신당 5.1%[다자구도]
  • 윤지현 기자
  • 승인 2015.09.24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승리 예상 78.2%..새정치연합 지지층과 무당층, 호남권, 2030세대, 진보층서도 앞서

[한국농어촌방송=윤지현 기자] 국민 10명중 8명은 내년 4·13총선에서 새누리당이 승리할 것으로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내년 4월 13일로 예정된 20대 국회의원 총선거가 약 7개월 남은 가운데,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전체 국민을 대상으로 4·13총선 전망에 대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새누리당이 승리할 것이다’라는 응답이 78.2%(새누리당 과반 압승 56.2%, 새누리당 1당 신승 22.0%)로, ‘새정치연합이 승리할 것이다’는 응답 9.4%(새정치연합 1당 신승 6.6%, 새정치연합 과반 압승 2.8%)에 비해 8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타’와 ‘잘 모름’은 각각 2.5%, 9.9%로 집계됐다.

모든 지역에서 새누리당 승리 예상이 압도적으로 많았는데, 대전·충청·세종(새누리 승 93.3% vs 새정치 승 0.0%)에서 90% 이상이 새누리당의 승리를 예상했고, 이어 대구·경북(85.7% vs 8.7%), 경기·인천(83.8% vs 10.1%), 서울(78.1% vs 7.9%), 부산·경남·울산(74.2% vs 5.4%), 광주·전라(50.6% vs 19.9%)의 순으로 새누리당 승리 예상이 많았다.

연령별로도 모든 연령층에서 새누리당 승리 예상이 우세했는데, 60세 이상(새누리 승 83.2% vs 새정치 승 3.9%)에서는 새누리당 승리 예상이 80%를 넘었고, 이어 50대(82.7% vs 5.3%), 40대(82.1% vs 10.5%), 30대(77.2% vs 14.7%), 20대(63.0% vs 14.1%)의 순으로 나타났다.

모든 정당지지층에서 또한 ‘새누리당이 승리할 것이다’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는데, 새누리당 지지층(새누리 승 92.5% vs 새정치 승 1.1%)에서는 90% 이상이 새누리당 승리를 점쳤고, 무당층(73.8% vs 1.2%)을 비롯해 새정치연합 지지층(56.8% vs 33.2%)과 정의당 지지층(63.8% vs 26.8%)에서도 새누리당 승리 예상이 대다수인 것으로 조사됐다.

마지막으로 모든 정치성향에서도 새누리당 승리 예상이 대다수로 나타났는데, 보수층(새누리 승 94.2% vs 새정치 승 1.9%)에서는 90% 이상이 새누리당의 승리를 예상했고, 중도층(79.8% vs 13.9%)과 진보층(64.6% vs 25.1%)에서도 대다수가 새누리당이 승리할 것으로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4·13총선 여야 1대1 구도, 與후보 지지 43.9% vs 野후보 지지 29.6%

4·13총선에서 여야 1대1 구도로 선거가 치러진다면 어느 정당 후보를 지지할 것인지를 물은 결과, ‘여당 후보를 지지하겠다’는 응답이 43.9%로, ‘야당 후보를 지지하겠다’는 응답(29.6%) 보다 14.3%p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잘 모름’은 26.5%였다.

4·13총선 다자구도, 새누리 후보 46.0%, 새정치 후보 16.8%, 호남신당 5.1%

만일 4·13총선에서 야당이 분열되어 다자구도로 선거가 치러진다면 어느 정당 후보를 지지할 것인지를 물은 결과, ‘새누리당 후보 지지’ 응답이 46.0%로 1위로 나타났고, 이어 ‘새정치연합 후보지지’(16.8%)가 2위, ‘기타 정당 혹은 무소속 후보 지지’(6.8%)가 3위, ‘정의당 후보 지지’(5.2%)가 4위, ‘호남신당 후보 지지(5.1%)’가 5위로 조사됐다. ‘잘 모름’은 20.1%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9월 9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0명을 대상으로 휴대전화(50%)와 유선전화(50%) 임의전화걸기(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했고, 행정자치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인구비례에 따른 가중치 부여를 통해 통계 보정했다. 응답률은 4.9%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였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