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벌교문화복합센터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상태바
보성군, 벌교문화복합센터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 위종선 기자
  • 승인 2021.04.14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복합커뮤니티센터와 벌교문화복합센터 건립 사업 765억원 투입
보성군이 벌교읍에 건립 할 벌교복합문화센터 조감도(제공=보성군)
보성군이 벌교읍에 건립 할 벌교복합문화센터 조감도(제공=보성군)

[한국농어촌방송/보성=위종선 기자] 보성군(군수 김철우)은 도심 활력을 위해 역점 추진하고 있는 보성복합커뮤니티센터와 벌교문화복합센터 건립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군은 14일 벌교문화복합센터 건립사업 설계공모를 통해 당선된 복합센터 디자인을 공개했다.

당선작은 ㈜리가온건축사사무소에서 출품한 작품으로 주변경관과 조화로운 입면계획, 내·외부 공간의 유연한 연결, 입체적인 외부 공간 구성 등이 돋보였으며 벌교의 지역적 정체성이 잘 표현된 디자인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벌교문화복합센터는 2022년 상반기 설계를 마무리하고 연면적 1만500㎡ 규모에 수영장, 생활문화센터, 작은도서관, 작은영화관, 주차장 등의 편의시설을 2022년 하반기에 착공해 2024년 완공될 예정이다.

보성읍에 건설되는 ‘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올해 하반기에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연면적 1만5700㎡ 규묘에 생활문화센터, 가족센터, 작은도서관, 체육시설, 행정지원센터, 주차장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어 올해 하반기 착공해 2023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철우 군수는 “보성읍과 벌교읍 두 군데에서 추진되고 있는 복합센터 건립 사업의 진행 상황을 촘촘히 챙겨, 부족한 문화 시설을 확충하고, 지역 주민들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벌교문화복합센터를 비롯한 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 도시재생뉴딜 사업 등 도심 활력을 위해 765억원을 투입해 주민생활여건과 정주여건 개선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