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의회,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규탄 성명서
상태바
보성군의회,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규탄 성명서
  • 위종선 기자
  • 승인 2021.04.1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군의회가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를 규탄하고 나섰다.(제공=보성군)
보성군의회가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를 규탄하고 나섰다.(제공=보성군)

[한국농어촌방송/보성=위종선 기자] 보성군의회(의장 김재철)는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를 결정한 것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하며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군의회는 15일 군청 앞에서 김재철 의장을 비롯해 의원들과 김철우 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군의회는 “최근 일본이 후쿠시마 사고 이후 녹아내린 핵연료를 식히기 위해 매일 냉각수를 주입해 왔고 이를 더 이상 보관할 장소가 없다는 이유로 방사능 오염수를 해양에 방류하겠다는 공식 발표를 철회할 것”을 요구했다.

이어 “오염수 해양 방류는 다시 돌이킬 수 없는 비가역적 행위이자, 해양오염은 국경 없이 전 인류에게 영향을 미치는 재난이다”고 지적했다.

특히 군의회는 “군민을 포함한 우리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모든 방법을 동원해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방침이다”고 언급했다.

김재철 의장은 “오염수에 포함된 방사성 물질이 생태계와 환경에 축적돼 미래 세대에게 돌이킬 수 없는 부담을 줄 수 있다”며 “일본정부는 당장 철회하고, 방사능 오염수의 처리에 관련된 모든 정보를 투명하고 정확하게 공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