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종 농정
농업·농촌에 뜨는 사회적경제 조직...‘2018 사회적경제 박람회’ 참가업체 10곳 중 4곳은 '농업·농촌 분야'농림축산식품부, 농업‧농촌분야 사회적경제 조직 141개소 참가 예정
  • 이경엽 기자
  • 승인 2018.07.12 16:51
  • 댓글 0

[한국농어촌방송=이경엽 기자] 오는 15일까지 열리는 사회적경재 박람회에 참여하는 업체 10곳 중 4곳은 농업과 농촌에 관련된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경제 박람회 포스터 (사진=사회적경제 박람회 홈페이지)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 간 대구 EXCO에서 열리는 사회적경제 박람회에 농업과 농촌분야의 사회적경제 조직 총 141개소가 참가한다고 12일 밝혔다. 박람회에 참가하는 전체 업체의 41%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는 농업을 자원으로 하거나 농촌에서 활약하는 사회적경제 조직이 그만큼 많다는 의미다. 또 농업과 농촌이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잠재력이 크다는 점도 보여준다.

특히 농촌지역의 사회적경제 조직은 농산물의 생산, 가공, 판매 기능을 한다. 그 외에도 지역의 고령자,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일자리를 제공한다.

또 판로확보가 어려운 영세소농을 대상으로 농산물 수매를 지원하며 독거노인 등을 대상으로 한 무료 반찬배달 및 교통서비스 제공하는 등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는 농식품부에서 사회적경제 활성화의 일환으로 지원하고 있는 농촌공동체회사 13곳과 사회적 농업 실천조직 7곳이 참가했다.

김현수 농식품부 차관은 “사회적경제는 지역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좋은 수단이다”며 “특히 박람회를 통해 확인된 바와 같이 농업․농촌이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많은 자원을 가진 만큼 사회적경제를 통한 보람있는 일자리 만들기에 농업계가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경엽 기자  rep05@ctvkorea.com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