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직원들과의 ‘희망토크’로 소통 행보
상태바
[광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직원들과의 ‘희망토크’로 소통 행보
  • 이계승 기자
  • 승인 2019.05.22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속기관·사업소 직원 등 대상 다섯 번째 행사 개최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이계승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2일 시청 3층 협업회의실에서 교육원, 상수도, 도시철도본부 등 민생업무 최일선에서 수고하는 직원을 대상으로 ‘다섯 번째 직원 희망토크’ 시간을 가졌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직원들과의 '희망토크' 단체사진 (제공=광주광역시청)

이 시장은 이날 희망토크에서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때 문재인 대통령이 광주의 성과를 기념사를 통해 전국에 공표한데 대해 언급하며, 공직자들이 힘들더라도 서로 힘을 합쳐 노력할 때 광주가 우리나라의 미래를 선도하는 도시가 될 수 있다고 당부했다.

- 광주형 일자리를 만들어낸 경제민주주의와 노사상생을 이끄는 도시

- 광주 미래 먹을거리로 수소, 인공지능(AI)산업 등 육성으로 4차 산업 선도 도시

- 17개 광역지자체 중 재난관리 최우수기관으로 선정 교통사고 사망자 수 감소율 전국 1위를 달성으로 안전한 모범도시

이날 참석자들은 “직원들에 대한 시장님의 진실한 마음이 느껴졌다”며 “직원들을 하나하나 시정운영의 동반자라고 생각하시며 손을 잡아줘 마음이 뭉클했다”고 말했다.

직원과의 ‘희망토크’는 혁신·소통·청렴을 강조해온 이 시장이 직원들과의 허심탄회한 소통의 시간을 갖기 위해 격월제로 진행되고 있으며, 시장을 직접 만나 의견이나 고충을 말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그동안 ‘희망토크’를 통해 출산·육아 직원들의 애로사항 청취 및 반영(출산용품 구입비 50만원 상당 지급), 불필요한 문서작성 최소화하기, 출퇴근시간에 상사 눈치 보지 않기 등 사무실 근무 여건에 변화가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