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불빛특별시’ 포항,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성료
상태바
[포항] ‘불빛특별시’ 포항,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성료
  • 송다영 인턴기자
  • 승인 2019.06.0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중심의 축제 분위기 속에 대규모 불꽃이 '팡팡'
불꽃쇼 사진(사진=포항시 제공)

[한국농어촌방송=송다영 인턴기자] 포항시의 15번째 강렬한 불꽃축제가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형산강체육공원과 포항운하에서 진행된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는 ‘70년 역사 포항, 희망의 불빛을 밝히다’라는 주제로 총 122만 명의 관람객이 축제장을 찾아 포항시의 저력을 입증했다.

불꽃쇼 사진(사진=포항시 제공)

 올해 축제는 설화를 바탕으로 한 스토리텔링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해 젊은 층부터 노년층까지 다양한 세대가 어울릴 수 있는 축제의 장을 펼쳤다.

 올해 포항문화재단은 시 승격 70년을 맞이해 그 어느 해보다도 강렬한 불꽃의 향연을 선보여 현장을 찾은 관람객에게 새로운 환상의 순간을 선사했다.

불꽃쇼 사진(사진=포항시 제공)

 단연 압권은 국내 최대 너비의 불꽃쇼를 볼 수 있었던 “그랜드 피날레”였다. 6분간 3만 5천발에 다다르는 연화연출은 고요하면서 잔잔히 연화발사구역의 범위를 조금씩 선보이다 화려하고 웅장하게 터지는 야성과 같은 불꽃의 향연은 현장에 있던 관람객에게 불꽃의 어떤 것인지를 보여주었다.

불꽃쇼 사진(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 이강덕 시장은 “진정한 시민의 축제로 거듭나기 위해 포항시민이 더욱더 많은 참여와 아이디어를 내주고 내년에는 올해의 프로그램을 업그레이드하여 더욱 나은 축제로 지속적인 성장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