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초록 내음이 솔솔...‘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 개막
상태바
[안동] 초록 내음이 솔솔...‘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 개막
  • 송다영 인턴기자
  • 승인 2019.06.04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오염 극복하고 관광명소로 거듭나 더욱 소중

[한국농어촌방송=송다영 인턴기자] 안동호의 6월은 초록빛으로 눈부시다.

안동 청보리밭축제(사진=안동시 제공)
안동 청보리밭축제(사진=안동시 제공)

 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가 지난 1일 시작해 오는 9일까지 계속된다. 안동섬촌영농조합법인은 안동시 도산면 의촌리 경관 단지에서 26ha의 청보리밭을 조성했다.

 청보리밭 축제가 열리는 곳은 지난 30여년간 낙동강 상류 수변 지역임에도 불구하고 경작이 이루어져 농약에 의한 부영양화 등 심각한 환경오염 문제를 가지고 있던 곳이었다.

 그러나 지난해 안동시·한국수자원공사 안동권 지사·안동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안동상공회의소·의촌리 마을주민이 함께 노력해 친환경 경관 단지를 조성했고, 당시 전국에서 4일간 4만여 명이 방문해 관광명소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