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과수화상병 예방을 위한 방제 및 예찰총력
상태바
[포천] 과수화상병 예방을 위한 방제 및 예찰총력
  • 한국농어촌방송 기자
  • 승인 2019.07.09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수 화상병 없는 청정 포천 만들기
과수 화상병 없는 청정 포천 만들기 과수 화상병 예방을 위한 방제 및 예찰 총력 ⓒ포천시
과수 화상병 없는 청정 포천 만들기 과수 화상병 예방을 위한 방제 및 예찰 총력 ⓒ포천시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최근 전국적으로 과수 화상병이 잇따라 발생되고 있어 읍면동 농업인 상담소장과 농업기술센터 직원들로 구성된 예찰방제단 운영해 현재 3차 예찰을 마쳤다.

예찰은 포천의 사과, 배 과원 135농가 142ha에 대해 실시했으며, 예방을 위해 개화기에 맞춰 방제약제를 공급하고 2회에 걸쳐 방제하도록 약제 살포를 지도했다.

과수 화상병은 식물검역병으로, 치명적인 세균병이며 사과, 배의 잎, 꽃 줄기, 과실체 등이 마치 화상을 입은 것과 같이 검거나 붉게 마르는 증상을 나타낸다. 감염경로는 비바람, 곤충, 새, 작업 도구 등 다양한 방법에 의해 감염될 수 있고 고온에서 빠르게 전파되어 여름철 예방과 방제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과수 화상병은 과실나무의 구제역이라고 불리며 발생과원은 폐원해야 하며 3년간 사과와 배를 재배할 수 없어 발생과원에 커다란 손실이 발생된다. 

포천시농업기술센터 이경훈 소장은 “예방을 위해 방제약제를 적절한 시기에 살포하고, 농작업에 사용되는 전정가위 등 작업도구를 수시로 소독해야 한다. 또한, 화상병이 의심되는 나무는 발견즉시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538-3817)로 신고해 확산을 막을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