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순천시, 철저한 수질검사로 위생적인 수돗물 생산
상태바
[순천] 순천시, 철저한 수질검사로 위생적인 수돗물 생산
  • 위종선 기자
  • 승인 2019.07.12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상수도관 조기 교체와 지능형 물관리 구축사업 선도적 도입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위종선 기자] 순천시(시장 허석)는 수돗물 품질에 대한 시민의 기대치 충족을 위해 철저한 수돗물 검증을 통한 고품질의 수돗물 공급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순천 대룡정수장 전경과 정수장 통합감시시스템(제공=순천시청)
순천 대룡정수장 전경과 정수장 통합감시시스템(제공=순천시청)

시는 민선7기 시장 공약사항으로 수돗물 불신의 주요 원인이 되는 노후 수도관을 적기에 교체하기 위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상수도 전 공정을 과학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첨단 정보통신기술을 이용한 스마트 워터시티(SWC)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노후 상수도관 적기 교체를 위해 상수도 관망 진단결과 노후관으로 판정된 56.2km2021년까지 18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조기에 교체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5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관로 15km를 교체하고 있으며, 2021년까지 노후관이 전량 교체되면 수질개선 효과와 함께 유수율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상수도 블록화 사업을 완료한 순천시는 상수도관에서 수량과 수압을 전산으로 관리가 가능해 순천시 전역에 균일한 수압으로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다.

또 일정 이상으로 수압이 높은 블록은 수압을 낮추어 누수량을 줄이고 수압이 낮은 블록은 수압을 상승시켜 수돗물 사용의 편리성을 높였으며, 향후 스마트 워터시티 사업이 완료되면 상수도관에 수질계측기가 설치되어 상시 수질감시까지 이루어질 계획이다.

순천시 수돗물은 이사천과 주암댐의 원수를 취수해 대룡정수장(신도심권 지역)과 남정정수장(원도심권 지역)에서 생산해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으며, 하루 생산 가능 용량은 약 15만톤으로 현재 매일 약 9만톤의 수돗물을 생산하고 있어 시설용량은 여유가 있다.

맑은물관리센터에서 운영하고 있는 4(대룡, 남정, 옥천, 주암)정수장에는 풍부한 경력을 보유한 환경, 화공, 기계, 전기 등 전문 인력이 24시간 정수생산 공정을 감시하고 있으며, 호우시에는 고탁도 원수유입에 대비해 비상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응집제 및 수질자동계측기 등 정수생산 시설관리에 촉각을 세우고 있다.

특히 상수도과는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운영하고 있어 수돗물 수질이 의심되는 시민이 인터넷이나 전화를 통해 수질검사를 신청하면, 담당자가 가정을 방문해 무료로 수질검사를 해주고 있어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2022년까지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융합해 수돗물 공급 전 과정을 과학적으로 관리하는 지능형 물관리(스마트워터시티)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 상수도 공급 전 지역을 대상으로 올해부터 2022년까지 55억 원을 투자해 취수원부터 각 가정의 수도꼭지까지 수돗물의 수질과 수량을 과학적으로 관리하고, 실시간으로 수돗물 관련 정보를 시민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지능형 물관리(스마트워터시티)사업은 취수원부터 가정의 수도꼭지까지 수량과 수질을 관리하는 상수도관망 관리시스템 1식과 체계적인 수량·수질관리를 위한 원격 누수감시센서 1300, 수질자동측정기 16, 수질전광판 등의 시설을 갖추게 된다.

사업이 완료되면 마시는 물에 대한 품질과 정보를 시민이 직접 확인할 수 있게 돼 수돗물에 대한 신뢰가 더욱 높아지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그동안 위생적인 정수장 관리, 수질기준 준수, 요금 현실화율 향상 등을 높게 평가 받아 왔으며, 지난 4월 행정안전부가 111개 시·군 상수도를 대상으로 리더십전략, 경영시스템, 경영성과, 사회적 가치, 정책준수 등 5개 분야 25개 세부지표에 대해 성과평가에서 최고 등급을 받았다.

맑은물관리센터 신봉현 소장은 위생적인 수돗물 생산과 철저한 수질검사를 통해 수돗물의 대한 시민의 신뢰도를 높여갈 계획이다지금까지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시민들에게 최상의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만일의 수돗물 급수사고에 대비하여 24시간 안전한 상수도 공급·관리체계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가 4회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은 것은 지속적인 노후관 교체사업으로 수질개선과 유수율을 높였으며, 전남에서도 유일하게 등급을 받아 환경부로부터 물관리 최우수기관 인증패와 포상금 등 예산 지원을 받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