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경남농협 ‘이달의 새농민상’ 선정 축하합니다
상태바
[경남] 경남농협 ‘이달의 새농민상’ 선정 축하합니다
  • 강정태 기자
  • 승인 2019.09.0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 축산농협 임휘건·김태순 부부
27년 축산하며 자립경영달성
선진 축산기술로 생산성 향상

합천 동부농협 김영찬·신민엽 부부
5000여평에 토마토·양파·마늘 재배
2차 가공 통한 부가가치 제고에 앞장
임휘건(58)·김태순(52) 부부
임휘건(58)·김태순(52) 부부

[한국농어촌방송/경남=강정태 기자] 경남농협(본부장 하명곤)은 농협중앙회가 선발·시상하는 9월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임휘건·김태순 부부와 김영찬·신민엽 부부가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창원시축협 조합원인 임휘건(58)·김태순(52) 부부는 지난 27년 동안 축산활동에 종사하면서 한돈 500두를 시작으로 현재 4500여두를 사육한 자립경영을 달성했으며 선진축산업 벤치마킹과 선진축산기술 도입으로 축산업 생산성 향상과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또 이들 부부는 인근 축산농가에 대한 활발한 컨설팅 등으로 생산성 향상과 농가소득증대에 큰 역할을 했다.

김영찬(59)·신민엽(52) 부부
김영찬(59)·신민엽(52) 부부

합천동부농협 조합원인 김영찬(59)·신민엽(52) 부부는 25년 동안 영농에 종사하면서 5000여평에 토마토, 양파, 마늘을 재배하고 있으며 4연동 시설하우스를 도입, 농업생산성을 향상시키고 규격화를 통한 농산물생산으로 고효율의 농업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농산물 2차가공을 통한 부가가치 제고에 앞장서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해 지역농업인들의 귀감이 된 점을 인정받았다.

한편‘이달의 새농민상’은 농협중앙회에서 전국 최우수 선도 농축산인을 대상으로 매월 15~16부부를 선발하여 시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