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전북 고창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 열어
상태바
산림청, 전북 고창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 열어
  • 김수인 기자
  • 승인 2019.11.13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방송 = 김수인 기자]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11월 한 달을 “숲가꾸기 기간”으로 정하여 국민들에게 숲가꾸기의 필요성을 알리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국의 지자체 및 지방산림청 산림 담당 부서는 숲가꾸기 일일체험, 사랑의 땔감 나누어주기 등 숲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국민 참여 체험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13일 전북 고창군에 위치한 편백나무 채종원에서는 고창군, 지역 주민이 참여하여 비료주기, 종자따기 등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13일 전북 고창군 대산면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산림청 주최로 열린 '2019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에서 정토진(왼쪽 두번째) 고창군 부군수, 황인욱(오른쪽 두번째) 서부지방산림청장, 매산초등학교 학생들이 편백나무 종자를 채취하고 있다.(사진=산림청)
13일 전북 고창군 대산면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산림청 주최로 열린 '2019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에서 정토진(왼쪽 두번째) 고창군 부군수, 황인욱(오른쪽 두번째) 서부지방산림청장, 매산초등학교 학생들이 편백나무 종자를 채취하고 있다.(사진=산림청)
13일 전북 고창군 대산면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편백나무에 비료를 주고 있다.(사진=산림청 제공)
13일 전북 고창군 대산면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편백나무에 비료를 주고 있다.(사진=산림청 제공)
13일 전북 고창군 대산면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산림청 주최로 열린 '2019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에서 매산초등학교 학생들이 편백나무 종자를 채취하고 있다.(사진=산림청 제공)
13일 전북 고창군 대산면 편백나무 채종원에서 산림청 주최로 열린 '2019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에서 매산초등학교 학생들이 편백나무 종자를 채취하고 있다.(사진=산림청 제공)

행사에 참여한 황인욱 서부지방산림청장은 “한 그루 한 그루 정성들여 심고 가꾸어 주면 나무들이 잘 자라나 우리나라 산림은 더욱 푸르고 건강해지고 이는 미래 세대에게도, 지금 이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들에게도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숲가꾸기를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발전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