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전국 지자체의 노인맞춤돌봄사업...유난히 힘찬 출발 !!
상태바
남원시,전국 지자체의 노인맞춤돌봄사업...유난히 힘찬 출발 !!
  • 박태일 기자
  • 승인 2020.04.04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도 물리치는 콩나물처럼~피어나는 애틋한 어르신 사랑~
남원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힘찬 출발(도통동 협약식)(사진=남원시)
남원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힘찬 출발(도통동 협약식)(사진=남원시)

[한국농어촌방송/남원=박태일 기자] 남원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 지자체의 노인맞춤돌봄사업이 위축된 가운데 에서도 유난히 힘찬 출발을 하는 모습이다.

지난 3월 25일 보건복지부 노인정책과장과 전국 지자체 노인맞춤돌봄담당 간 영상회의 시 수행기관과 지역사회 기관 간 MOU체결 및 후원품 연계 등으로 전국 수범사례로 소개 된 바 있는 남원시는 이후로도 다양한 사업으로 코로나19 속에도 콩나물처럼 더욱 애틋하게 피어나는 어르신 사랑의 진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노인맞춤돌봄사업 수행기관 중 한 곳인 남원시노인복지관의 생활지원사는 이달 1일부터 월 1회 우울감이 높으신 어르신을 대상으로 가정 방문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콩나물 시루를 배부했다. 어르신들이 직접 콩나물을 키우며 우울감을 극복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다 자라면 반찬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생활지원사 1인당 2명의 어르신께 인지기능향상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금주부터 시작되는 이 사업은 58명의 생활지원사가 총 116명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매월 1회 방문서비스 진행 시 치매예방 및 인지기능 활성화를 위해 학습 도구를 이용하여 어르신들의 학습 활동을 적극 지원한다.

코로나 19로 인해 취약노인 중 결식이 우려되는 어르신(58명)을 대상으로는 영양부식을 제공한다. 12주간 주1회 제공 되며 지역 내 식당의 부식을 구입 배분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지는 만큼 지역 소상공인을 돕는 효과도 크게 기대된다.

아울러 오는 7일. 남원라이온스클럽은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생활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인복지관에 혈압계 38개(3,230천원)를 후원하는 전달식을 가질 예정이다.

이외에도 노인맞춤돌봄 3개 수행기관들은 각자의 위치에서 따로 혹은 같이(실무협의회, 수시 연락을 통한 업무 공유) 어르신들께 최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읍면동과 업무협약, 후원기관 발굴 등 구슬 땀을 흘리고 있으며

남원시는 각 수행기관 방문을 통해 노인맞춤돌봄사업 진행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원활한 사업수행을 독려하는 한편, 올해부터 새로 시작하는 노인맞춤돌봄사업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기 위해 “독거노인 현황조사”를 실시 기존 서비스 대상과 대조 작업을 통해 누락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상자 발굴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전국에서 노인맞춤돌봄사업 위탁이 가장 늦게 이루어진 지자체 임에도 민관이 하나 되어 어르신들만을 생각한 결과 좋은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살기좋은 편안한 남원이 될 수 있도록 ‘시 + 읍면동 + 수행기관’이 하나 되어 힘써줄 것”을 적극 당부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촌진흥청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