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책드림, 꿈드림’ 2차 기관 선정…지역아동센터 등 95곳에 도서 100권씩 보급
상태바
경기도, ‘책드림, 꿈드림’ 2차 기관 선정…지역아동센터 등 95곳에 도서 100권씩 보급
  • 신현석 기자
  • 승인 2020.09.17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 책나눔 2차 독서소외기관 95곳 선정
○ 기관별 경기도 선정도서 100권 보급, 비대면 독후프로그램 지원
책놀이 체험 키트 (사진제공=경기도청)
책놀이 체험 키트 (사진제공=경기도청)

[한국농어촌방송/경기도=신현석 기자]경기도사이버도서관이 상대적으로 책을 접하기 어려운 독서소외계층에 도서 보급을 진행하는 경기도 책나눔 사업 ‘책드림, 꿈드림’ 2차 대상기관을 선정했다.

 지난달 책나눔 2차 신청접수를 통해 131개 기관이 도서보급을 희망했으며 심사기준에 따라 지역아동센터, 노인시설, 장애인시설, 보호센터 등 95곳이 선정됐다.

올해 경기도 책나눔 사업은 총 160곳을 선정해 도서 1만6,000권을 보급하게 된다. 지난 7월 노인․장애인시설 등 독서소외기관 65곳에 1차 보급했고, 이번 2차로 선정된 95곳에는 10월에 도서보급이 이뤄질 예정이다.

 책나눔 사업에서 보급하는 도서는 지난달 초 평론가, 독서교육가, 사서 등 전문가가 모여 연령별, 주제별, 난이도를 고려해 큐레이션(특정한 주제에 맞는 여러 책을 선별해 독자에게 제안하는 것)한 목록집 ‘책드림, 꿈드림’에 수록된 책들로, 900권의 목록에서 각 기관의 성격과 이용대상에 맞게 100권이 선별돼 보급된다.

 단순히 책 보급에서 끝나지 않고 독후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원래 예정돼 있던 방문형 독후프로그램이 비대면 독후프로그램으로 전환되면서 1․2차 선정된 160개 기관 모두에게 지원될 계획이다.

 각 기관마다 담당자들이 독서활동과 디지털 시대 책읽기 지도를 할 수 있도록 온라인 독서교육 강연과 도서 활용을 위한 온라인 책놀이 특강이 개설된다. 기관별로 책놀이 키트(팝업북 체험키트 3종, 업사이클링 팝업북 체험키트, 걱정인형 만들기 키트, 그림책 컬러링 체험키트 중 택1)와 간식을 제공해 기관 내부에서도 즐겁게 책놀이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연제찬 도 평생교육국장은 “이번 도서보급을 통해 위축된 독서활동이 다시금 활발히 이어나가기를 희망하며, 제공된 비대면 독후프로그램으로 기관 이용자들이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위로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홈페이지(https://www.library.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