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2021년 다문화가족지원사업 비대면 설명회 개최
상태바
전북도, 2021년 다문화가족지원사업 비대면 설명회 개최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1.01.20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면·비대면 서비스의 탄력적 운영을 통한 사업의 효율성 제고
선제적 안부체크 서비스, 이주여성상담소 활용한 전문상담 제공
다문화방송 제작·송출, 다문화소식지 발간 등 다문화수용성 증진 노력
2021년 다문화가족지원사업 비대면 설명회 개최(자료제공=전북도청)
2021년 다문화가족지원사업 비대면 설명회 개최(자료제공=전북도청)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전북=이수준 기자] 전라북도가 20일 2021년 다문화가족지원 사업설명회를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했다.

시군 다문화가족 지원업무 담당 공무원과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문화가족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 사업에 대한 설명이 이뤄졌다.

올해 다문화가족 지원사업은 전년 대비 6.9억 원(5.9%)이 증액되어 27개 사업 125억 원이 지원된다.

국비 지원 사업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운영과 다문화특성화사업 등 13개 사업이며, 전북도 자체 사업은 글로벌마을학당 운영, 다문화가족 고향 나들이 등 14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사례관리사와 통 번역사를 6명 충원해 결혼이민자와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사회 정착 기반 마련과 양질의 사례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연중 운영되는 한국어교육 등 다수의 프로그램은 기존의 집합교육, 찾아가는 서비스와 온라인을 활용한 원격 화상교육, 전화 한국어교육 등 비대면 서비스를 병행해 다문화가족의 참여를 활성화하고 사업 효율성도 제고할 예정이다.

아울러,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운영해 다문화가족에게 신속하게 정보가 제공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다양한 가족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전화와 문자를 통한 안부체크 서비스와 전북 이주여성 상담소의 찾아가는 상담소 운영 및 경찰, 법률, 의료지원 원스톱 시스템 구축 등 폭력피해에 대한 본격적인 전문상담을 지원해 다문화가족의 장기정착을 지원하고 인권보호 체계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해 행정안전부에서 외국인주민 지원 우수사례로 우수상을 수상한 다문화 방송 ’다정다감‘을 올해도 제작·송출하고 다문화소식지 ’사람들‘ 발간을 통해 다문화가족의 지역사회 구성원으로서의 활동 사례 등 다문화 인식개선 코너 확대로 다문화수용성 증진에 적극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한민희 전북도 대외협력국장은 “올 한해 다문화가족지원사업의 비효율을 초래하는 사업의 개선안 마련으로 서비스 사각지대를 해소하여 사회안전망을 강화할 계획이며, 앞으로는 다문화가족들이 필요로 하는 정책발굴과 여건 변화에 맞는 실질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