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2021년 환경분야 주요시책 설명회 개최
상태바
전라북도 2021년 환경분야 주요시책 설명회 개최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1.02.27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50 탄소중립 체계구축과 3대 유해환경개선 추진
전북도, 2021년 환경분야 주요시책 설명회 개최(자료제공=전북도청)
전북도, 2021년 환경분야 주요시책 설명회 개최(자료제공=전북도청)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전북=이수준 기자] 전북도는 26일 생태문명으로의 전환을 위한 도 중점 시책들을 비롯해 다양한 환경현안, 시책 등을 시·군과 함께 공유하고 동시에 상호협력 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2021년도 환경분야 주요시책 설명회를 개최했다.

도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화상) 회의 방식으로 도 및 시·군 환경부서장 60여 명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진행했으며, 2020년 주요 추진성과, 2021년 추진 주요시책 등에 대해 설명과 함께 향후 발전방향에 대한 의견을 시·군과 함께 공유했다.

먼저, 쾌적하고 안전한 지속가능 생태환경 구현을 위한 2021년도 전라북도 환경분야 정책목표 및 핵심과제를 소개하고, 도정 11대 핵심과제인 탄소중립체계 구축과 3대 유해환경개선 추진계획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다.

특히, 2021년 전북 11대핵심 프로젝트중 최우선 과제인 “탄소중립체계 구축과 3대 유해환경 개선”과 관련, 기후변화 대응 및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전라북도 2050 탄소중립 추진전략 수립 계획을 자세히 설명하고,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 등을 통한 초미세먼지 농도 개선(22㎍/㎥, ‘16년대비 30% 개선), 혁신도시 무취 일수 19일 이상 유지, 불법폐기물 최소화를 위한 35환경기동반 운영 등에 대한 시·군의 중점 협력을 당부했다.

전라북도 허전 환경녹지국장은 “쾌적한 환경 조성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해 도정 11대 핵심과제인 탄소중립체계 구축과 미세먼지·악취·폐기물 등 3대 유해환경 개선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면서, 시·군의 적극적인 협력을 거듭 당부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